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주택시장 회복세 둔화…살까? 팔까? [LA중앙일보]
주택시장 회복세 둔화로 인해 바이어와 셀러 모두 신중한 입장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책 모기지기관인 패니매는 예상보다 주택시장 회복이 더뎌지면서 바이어와 셀러 모두 관망적인 입장을 취하고 있다고 최근 밝혔다. 패니매 측은 지난달 시민 1000명에게 ▶주택 소유와 임대 ▶향후... 08.15.14 19:15
7월 남가주 주택판매 급감·작년보다 12.4%나 줄어 [LA중앙일보]
남가주 주민의 주택구입여력의 악화로 인해 지난달 주택판매가 크게 위축됐다. 부동산 관련 통계 전문회사 '데이터퀵'은 7월 남가주에서 거래된 주택은 총 2만369채로 지난해 7월의 2만3253채에 비해서 12.4%나 급감했다... 08.14.14 19:19
'아트 디스트릭트' 거대 주거지로 탈바꿈 [LA중앙일보]
LA 다운타운 아트 디스트릭트가 신흥 주거지로 거듭난다. 동서로는 LA 리버에서 알라메다, 남북으로는 7가에서 1가를 포함하는 아트 디스트릭트에는 현재 메가토이스 아파트 단지(320 유닛)와 내달 문을 열 원 산타페 ... 08.12.14 21:33
"집값 4년안에 평균 20% 오른다" [LA중앙일보]
2018년 주택 시장은 어떻게 변해 있을까. 104명의 주택시장 전문가와 이코노미스트들은 집값은 평균 20% 이상 오르는데 반해 주택소유율은 하락할 것으로 내다봤다. 부동산 관련 웹사이트 질로우닷컴은 올해 연말까지 ... 08.07.14 23:06
부동산 에이전트 자격증 붐 [LA중앙일보]
부동산 시장이 회복된 이후 전국적으로 부동산 에이전트 자격증을 따려는 이들이 늘고 있다. 자격증 신청 건수는 지난해의 경우 1년 전에 비해 가주와 플로리다에서 2배가 증가했으며 집값이 가장 많이 떨어졌던 네바다... 08.05.14 19:54
첫 주택 구입 나이 갈수록 높아져 [LA중앙일보]
첫 주택 구입 연령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온라인 부동산 전문회사인 질로우 닷컴은 2013년 첫 주택 구입 평균 연령은 31세로, 해마다 첫 주택 구입자들의 연령이 높아지고 있다고 4일 밝혔다. 질로우 측은 향후 10년간 주택 구입 연령은 2살 가량 더 높아질 것으로 내다봤다. 스탄 험프리스 질... 08.04.14 19:26
치솟던 LA지역 임대료 인상 주춤 [LA중앙일보]
높은 집값과 융자기준이 까다로워 주택구입 능력이 떨어지면서 남가주 주택 가격 인상이 주춤하고 있는 가운데 치솟던 임대료가 지난 2분기 소폭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임대정보전문매체 러블리가 발표한 2분기 전국 주요 5개 도시 임대료 현황 보고서에 따르면 LA시 임대 중간가가 1795달러... 08.01.14 22:27
[돈 버는 인터넷 마케팅] 검색엔진 최적화2…가장 저렴한 비용의 세일즈 방식, 시장·장소 구분없이 24시간 가능 [LA중앙일보]
지난번에는 스몰비즈니스가 검색엔진 최적화를 통해서 얻을 수 있는 세가지의 큰 혜택을 통계자료와 함께 설명했었다. 오늘 소개할 나머지 세가지 혜택은 4)하루 24시간, 365일 동안 쉬지 않고 고객을 불러주는 세일즈 역할을 해주는 것과, 5)비용면에서 가장 저렴하게 마케팅과 고객유치를 할... 07.30.14 10:27
[하반기 부동산 전망] "상반기 보다 상승 폭 적지만 오름세 유지" [LA중앙일보]
2014년 주택시장도 절반이 지났다. 지난 상반기는 예상외로 거래량이 늘었고 가격도 전년대비 10%이상 뛰었다. 당초 기대는 2~3%정도의 소폭상승이었다. 하지만 뚜껑을 열어보니 주택시장은 기대이상으로 호전된것으로 ... 07.30.14 10:22
[올 하반기·내년 초 전문가 전망]주택시장 "거품 터진다" vs "거품 안 꼈다" [LA중앙일보]
지난해부터 이어져 온 주택시장 회복세가 둔화 조짐을 보이는 가운데 '주택시장 버블' 가능성마저 제기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재닛 옐런 연방준비제도(Fed·이하 연준) 의장이 최근 국가의 경제성장을 저해할 수 있는 ... 07.27.14 17:54
12345678910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