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조지아 "세금 만만찮네" [아틀란타 중앙일보]
조지아주가 전국평균에 비해 세금부담이 비교적 많아 비즈니스하기에 불리한 곳으로 꼽혔다.워싱턴DC에 있는 싱크탱크인 택스파운데이션이 28일 발표한 '2015 전국 비즈니스 세금 현황 보고서'에 따르면, 조지아주의 세금부담 순위는 전국 50개주 가운데 가장 낮은 주에서부터 36위에 올라, 비교... 10.31.14 15:02
소매업계 대규모 인력채용 [아틀란타 중앙일보]
소매업계가 연말 경기 호조에 대비, 대규모 인력 채용에 나선다. 31일 애틀랜타저널(AJC)은 컨설팅 업체인 '챌린저 그레이 앤 크리스마스'의 집계를 인용, 올 연말 소매업계의 채용 규모가 69만 5970명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고 보도했다. 이는 지난해 51만 8000명에서 34%나 증가한 규모다. ... 10.31.14 14:58
[과학이야기] 뇌를 자극, 기억력 높여주는 방법 6가지 [LA중앙일보]
건강 정보 사이트 '헬스닷컴(Health.com)'이 과학적 연구결과를 토대로 기억력 높이는 방법 6가지를 소개했다. 큰소리로 읽어라=책이나 신문을 큰 소리로 읽으면 조용히 속으로 읽을 때와는 다른 뇌 부위에 자극이 주어진다. 연구에 따르면, 이런 자극은 뇌에 혈액이 잘 흐르게 하고 건강하고 활... 10.31.14 21:38
우주여행선 폭발 사고 기자회견 [LA중앙일보]
영국의 상업우주여행사인 버진 갤럭틱이 개발한 우주여행선이 지난달 31일 가주 모하비 항공우주기지에서 시험비행 중 추락했다. 스페이스쉽-2'라는 이름의 이 우주여행선 안에 타고 있는 조종사 2명 중 한 명은 사망 ... 10.31.14 21:01
'금값 폭락' 4년래 최저…온스당 1161달러 [LA중앙일보]
금값이 뚝 떨어졌다. 지난달 31일 뉴욕상업거래소에서 금 선물 12월 인도분은 장중 3% 급락, 온스당 1161달러까지 내려갔다. 이는 2010년 이후 최저치에 해당한다. 마켓워치는 일본은행(Bank of Japan)이 예상 밖 통화 ... 10.31.14 21:01
뉴욕증시 '활황'…일본 금융완화 [LA중앙일보]
10월의 마지막 날인 31일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와 S&P 500은 사상최고를 경신했다. 일본의 양적.질적 금융완화(QQE) 확대에 힘입은 1%대의 상승이었다. 다우지수는 이날 195.10포인트(1.13%) 오른 1만7390.52로 거래를 마쳤다. 이는 종전 사상 최고 종가였던 지난 9월19일의 1만7279.74보다 11... 10.31.14 20:57
소비자 신뢰지수 7년래 최고 [LA중앙일보]
10월 소비자신뢰지수가 2007년 7월 이후 최고를 나타냈다. 톰슨-로이터/미시간대는 지난달 31일 10월 미국의 소비자신뢰지수 최종치가 7년여래 최고인 86.9로 잠정치와 예상치인 86.4를 소폭 상회했다고 발표했다. 이 지수는 9월에는 84.6을 기록했다. 소비자신뢰지수는 미 경제의 근간인 소... 10.31.14 20:56
소니, 영업부진 모바일 사업 대폭 축소 [LA중앙일보]
소니가 지난달 31일 부진한 모바일 사업부에 대해 특단의 조치를 취했다. 소니는 전날 모바일 사업부의 수장을 교체한데 이어 이날은 올해 스마트폰 판매 목표를 줄이고 중국 내 스마트폰 사업도 대폭 축소하기로 결정했다. 이날 요시다 겐이치로 소니 최고재무책임자(CFO)는 "중국 시장에서 ... 10.31.14 20:55
2달러대 개스값 시대 [LA중앙일보]
개스값이 우유보다 더 저렴해졌다. 전미자동차협회(AAA)에 따르면 10월 한달간 개스값은 33센트 하락하며 2010년 12월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고 지난달 31일 밝혔다. 이는 우유보다 싼 가격으로 9월 전국 평균 우유값은 갤런당 3.73달러였다. 개스버디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전국 평균 개스값은... 10.31.14 20:47
70.5세 이전에 인출하면 세금폭탄에 대비해야 [LA중앙일보]
고용주가 종업원 분담금의 일정 부분을 추가로 분담해 주기 때문에 직장인들에게 가장 인기가 많은 401K 플랜. 일반적으로 직장에서 매칭해 주는 401K의 최대 한도를 적립하고 59.5세 이전에 인출할 경우 적지 않은 세금과 벌금이 부과된다는 점, 또 50세 이상일 경우 수혜폭을 늘리기 위해 기존 ... 10.31.14 20:46
12345678910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