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문인 정충모씨 ‘현해탄의 메아리’ 출간 [토론토 중앙일보]
문인 정충모 작가가 자신의 신작 <현해탄의 메아리>를 들어보이고 있다.토론토 중견 문인 정충모 씨가 자전소설 <현해탄의 메아리>를 출간했다.20일 본보를 방문한 정 씨에 따르면 <현해탄의 메아리>는 일본 순사들이 삼일 운동을 전후로 지방을 순시하며 고을 아녀자들을 농락하는 것을 배경으... 09.21.17 12:29
온주에서 운전?....조심만이 살 길 [토론토 중앙일보]
온타리오주에서 앞으로 부주의 운전에 대한 처벌이 한층 강화된다. 20일 스티븐 델 듀카 교통장관은 “부주의 운전은 음주운전에 버금가는 사고 원인”이라며 “이번 가을 회기내에 교통법 개정안을 확정해 처벌수준을 크게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정부안에 따르면 운전중 휴대폰 등 전자기기를... 09.21.17 12:05
온주 아파트 임대료, 전국 최고 [토론토 중앙일보]
온타리오주가 아파트 세입자의 소득 대비 렌트비 부담이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아파트 임대정보를 게시하는 온라인사이트 ‘Rentseeker.ca’에 따르면 온주 세입자는 소득중 평균 25%를 렌트비로 지출하고 있다. 이어 브리티시 컬럼비아(BC)주와 알버타주가 각각 24%와 21%로 산정됐다. 또 토... 09.21.17 12:00
“편의점 대마초 판매 허용” [토론토 중앙일보]
내년 7월 대마초 합법화을 앞두고 편의점 내 판매도 허용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퀘벡주에 기반을 둔 캐나다 최대 편의점 체인인 ‘Couche-Tard(AC-T)’는 20일 “퀘벡주 정부는 대마초 판매에 개입하지 말고 편의점 등 소매업소에 맡겨야 한다”고 주장했다. AC-T는 현재 ... 09.21.17 11:57
올해 난민신청, 2009년 이후 최다 [토론토 중앙일보]
올해들어 난민신청자가 몰려들며 지난 2009년이후 최다치를 기록할 것으로 추산됐다. 19일 연방이민성이 발표한 통계자료에 따르면 올해1월부터 8월말까지 2만7천440명이 난민신청을 했다. 특히 이같은 추세가 앞으로도 계속될 것으로 예상돼 2009년 3만6천명선을 넘어설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관... 09.20.17 12:00
加 소비자 10만여명 ‘피해우려’ [토론토 중앙일보]
세계 주요 신용평가 기관인 에퀴팩스가 최근 해킹를 당해 캐나다 소비자 10만여명의 정보가 유출됐다는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북미 이외에도 영국 등 유럽 소비자들을 포함해 8억명이상의 신용정보를 보유하고 있는 에퀴펙스는 지난 5월중순부터 7월말까지 해킹으로 정보가 유출된 것으로 드러... 09.20.17 11:50
국내경제, 선진국중 최고 성장 [토론토 중앙일보]
캐나다 경제가 올해 주요 선진7개국(G7)들중 가장 높은 성장률을 기록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19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발표한 ‘세계 경제전망보고서)에 따르면 캐나다의 올해 예상 성장률은 3.2%로 미국(2.1%)을 크게 앞설 것으로 예상됐다. 이는 지난 6월 OECD의 예상치보다 0.4%나... 09.20.17 11:30
文 대통령 ‘동포 염원’ 정말 모르나 [토론토 중앙일보]
유엔 총회 참석을 위해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뉴욕 한인동포들과 간담회를 가진 가운데 재외동포들의 염원이 담긴 핵심정책들에 대한 구체적인 언급을 회피해 아쉬움을 낳고 있다.18일 문 대통령은 뉴욕 시내의 한 호텔에서 300여명의 동포들과 만찬간담회를 가졌다. 이자리에... 09.19.17 12:17
실협회장 선거 ‘결전의 날’ 밝았다 [토론토 중앙일보]
제25대 온주실협 회장선거의 현장 투표(21일)가 하루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한인동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깨끗하고 정직한 협회와 조합 정착’을 내세운 기호 1번 신재균 후보측은 ◆투명한 협회 정착◆협회의 미래 준비 ◆회원의 고충과 불만 해소 ◆회원들의 주주권 회복을 핵심 공약으로 ... 09.19.17 12:12
미 국경 검색 ‘너무 지나치다’ [토론토 중앙일보]
미국 정부가 미국 방문객들에 대한 검색 절차를 한층 강화한 가운데 연방정부가 이에 대한 우려를 표명하고 나섰다.19일 다니엘 테리엔 연방보안국장은 “현 미국의 규정에 따르면 국경수비대원들은 입국자들이 소지한 휴대전화와 이와 관련된 비밀번호를 요구할 수 있도록 했다”며 “특히 지난 ... 09.19.17 12:06
12345678910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