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미국 가려면 일찍 서둘러야” [토론토 중앙일보]
19일부터 미국에 입국하는 항공기 승객에 대한 검색이 대폭 강화돼 토론토 피어슨 국제공항 등 전세계 공항의 출국대기시간이 길어졌다. 이날 미국 국토안보부는 미국행 항공편을 운영하는 해외공항과 항공사들에 새로운 안전 대책을 적용한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에어캐나다와 웨스트제트 ... 07.19.17 11:26
후덥지근 여름, 지갑 도난 ‘주의보’ [토론토 중앙일보]
토론토 다운타운에서 지갑 도난과 이로인한 신용카드 도용 등의 범죄가 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최근 토론토 경찰 52지구는 지난 18개월에 걸쳐 다수의 지갑 도난사건으로 인해 피해자가 속출하고 있으며 많게는 수만달러의 피해를 본 시민도 있다고 밝혔다.이와 관련 필립 게일 경관은... 07.19.17 11:13
한국문화 알리기의 첨병 육성 [토론토 중앙일보]
토론토 한인회가 어린이 문화체험 캠프를 오는 28일(금)까지 한인회관에서 진행한다.JK부터 8학년을 대상으로하는 이번 캠프는 캐나다한국교육원의 후원으로 선발된 모국의 서울교육대학교 학생 10명이 담임교사로서 참여한다.이번 캠프는 한국의 아름다운 문화와 전통을 다양한 게임과 놀이를 ... 07.19.17 11:09
장애인 출입 간편화 강력 추진 [토론토 중앙일보]
온타리오주의 소매업소와 식당 등 비지니스에 대해 오는 2025년까지 장애인들이 손쉽게 출입할 수 있도록 규정한 관련법안이 시행될 예정이 가운데 토론토 영 스트릿에 시범 시설이 등장해 주목을 끌고 있다. 17일 전국 시각장애인단체(CNIB)에 따르면 세인트 클레어 에비뉴에서 부터 헤스 스트... 07.19.17 11:06
사망사고 내고도 벌금 500불(?) [토론토 중앙일보]
교통사고를 내 자전거 운전자를 사망케한 차량 운전자에게 형사 처벌 없이 고작 500불의 벌금만 부과돼 논란이 일고 있다.토론토에 거주하는 게리 심(70/사진) 씨는 지난 7월 2일 앨리안스 에비뉴-제인 스트릿 인근에서 자전거를 타던 중 밴에 받친지 2일만에 목숨을 잃었다. 이와 관련 토론토 경... 07.19.17 11:02
“흑인으로 사는게 너무 힘들어” [토론토 중앙일보]
광역토론토지역(GTA)에 거주하는 흑인 주민들의 절반 이상이 경찰로부터 불심검문을 당한 경험을 갖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19일 공개된 관련보고서에 따르면 특히 25~44세 연령층 흑인 10명중 8명이 최소한 한차례 불심검문을 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유나이티드 웨이와 YMCA 등 단체의 외뢰로 ... 07.19.17 10:27
다운타운 제과점 ‘쥐 출몰’ 논란 [토론토 중앙일보]
토론토 보건당국이 지난 주말간 소셜미디어에 올라라 뜨거운 논란을 일으킨 다운타운의 한 푸드 마켓의 쥐 영상과 관련 이 마켓을 폐쇄조치했다.17일 토론토 보건 당국은 다운타운에 위치한 한 푸드 마켓에 대해 방역조사를 실시한 결과 건물에서 쥐들이 발견됐다며 이같이 밝혔다.이와 관련, ... 07.18.17 12:32
중국 부자들, “加 이민 가고파” [토론토 중앙일보]
온타리오주와 브리티시 컬럼비아(BC)주 정부가 외국인을 대상으로한 투기세를 시행하고 있는 가운데 이에 불구하고 앞으로 도 캐나다 주택시장에 중국 자금이 더 몰려들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17일 공개된 관련 조사보고서에 따르면 최근 중국 백만장자들의 절반 이상이 해외 이주를 고려하... 07.18.17 12:26
온주 한인 중간소득, 하위권 [토론토 중앙일보]
한인 이민자들의 소득이 아 소수계 이민자 그룹에서 하위권에 속하는 것으로 나타났다.최근 연방통계청의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10년 기준 온주에 거주하는 한인들의 중간소득은 2만2천904불, 평균소득은 3만6천 535불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통계는 학력 수준을 고려하지 않은 전 연령대의 ... 07.17.17 11:54
온주, 무허가 요양원 ‘모른척’ [토론토 중앙일보]
온타리오주 경찰이 무허가로 운영되는 요양시설들을 적발했음에도 불구하고 요양시설에거주중인 주민들을 위한 마땅한 주거대책이 없어 이 시설들을 눈감아 주는 사태가 발생했다. 비위생적인 환경과 제대로 교육받지 못한 직원들을 고용해 운영되고 있는 무허가 요양 시설에 대해 민원을 접수한... 07.17.17 11:52
12345678910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