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차량 야적장 발생 대형 화재, 인명피해는 없어 [밴쿠버 중앙일보]
어제 정오 무렵, 리치몬드 미첼 섬(Mitchell Island) 차 야적장에서 큰 화재가 발생했다. 검은 연기가 30 ~ 40 피트나 하늘을 덮어 밴쿠버 전역에서 볼 수 있을 정도였다.화재 현장에 출동한 리치몬드 소방서 브라이언 맥레오드(Brian McLeod)는 “화재 규모는 엄청났지만 콘크리트로 에워싼 지역이... 01.21.17 00:37
여성 혐오 트럼프 반대, '밴쿠버 여성 행진' 시위 오늘 열려 [밴쿠버 중앙일보]
지난 해 11월, 미 대선에서 당선된 도널드 트럼프가 어제, 45대 미국 대통령으로 취임했다. 세계 곳곳에서 그를 반대하는 시위들이 행동 준비를 마쳤다. 그 중에는 트럼프가 선거 중 내뱉은 여성 혐오 언사들에 반대하는 여성 시위도 포함되어 있다. 바로 '여성 행진(Women’s March on Washingt... 01.21.17 00:35
2 베드룸 렌트, 밴쿠버 토론토보다 60% 비싸 [밴쿠버 중앙일보]
밴쿠버(Metro Vancouver)가 1월에도 렌트비가 상승하면서 캐나다 전국에서 최고로 비싼 도시라는 악명을 이어갔다.아파트렌트 전문사이트인 PadMapper에 따르면 1월에 밴쿠버 지역 1베드룸과 2베드룸 렌트비 가격이 모두 상승했다 1베드룸 평균 렌트비는 3.9%가 상승한 1,860달러, 2베드룸은 4%... 01.21.17 00:34
갑자기 늘어난 기차들, 주민들 불편 호소 [밴쿠버 중앙일보]
화물 열차 증가 원인, 시청 측 '대체 도로 마련' 등 분주 밴쿠버 이스트 지역 거주 주민들이 새해 시작과 함께 열차 통행량이 급증하자 불만을 쏟아내고 있다. 버라드 인렛 라인(Burrard Inlet Rail Line)과 인접한 스트라스코나(Strathcona) 지역이다. 이곳 주민은 "이곳은 열차길이 있어도 열... 01.21.17 00:33
차 안에서 파이프 폭탄 발견 [밴쿠버 중앙일보]
지난 19일(목) 저녁, 밴쿠버 경찰(VPD)이 코도바 스트리트(East Cordova St.)에 출동해 자동차에서 발견된 파이프 폭탄을 제거하는 사건이 있었다. 신고자는 웨스트밴에 거주하는 33세 남성으로, 9시 경에 "내 차 안에 파이프 폭탄이 설치되어 있다"고 신고했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주변을 통... 01.21.17 00:32
밴쿠버 부동산, 중국인 주춤 vs 미국인 증가 [밴쿠버 중앙일보]
올 여름 15% 외국인 부동산 양도세 시행과 함께 밴쿠버 부동산 시장에 대한 중국인 구매자 관심이 급격히 줄어들기 시작했다. 폭등한 집 값을 감당하지 못하는 젊은 밴쿠버라이트들이 이 소식을 듣고 안도했으나, 이번에는 '캐나다 부동산 시장에 대한 미국인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는 소식이 ... 01.21.17 00:30
트럼프, "향후 10년간 250만개 일자리 창출…경제성장 4%대 견인" [뉴시스]
【서울=뉴시스】박상주 기자 = “향후 10년 동안 250만개 일자리를 창출하겠다. 경제성장도 4%대로 회복시킬 것이다.” 20일 출범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대통령의 가장 큰 약속 중 하나는 일자리 복원과 경제성장(Bringing... 01.20.17 18:39
트럼프, 행정명령 1호 '오바마케어 부담 줄여라' [뉴시스]
【서울=뉴시스】조인우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오바마케어(건강보험개혁법) 폐지 관련 행정명령에 서명하면서 공식적인 첫 행보를 시작했다. 21일(현지시간) CNN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취임 직후인 지난... 01.20.17 17:21
[단독] “세월호 한 달 뒤 블랙리스트 작성, 박 대통령이 지시” [조인스]
이른바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가 세월호 참사 발생 약 한 달 뒤 박근혜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만들어지기 시작한 것으로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잠정 결론을 내렸다. 특검팀이 청구한 김기춘(79) 전 대통령 비서실장과 조윤선(51)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에 이 같은 내용이 적... 01.20.17 15:59
"벌통 돌려주세요" 벌통 488개 도난당한 美양봉가 [뉴시스]
【유비시티=AP/뉴시스】권성근 기자 = 미국 몬태나주에 거주하는 한 양봉가가 아몬드 나무 수정을 위해 캘리포니아주에서 공수한 벌통 488개를 도둑 맞았다고 AP통신 등 미국언론이 1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AP통신은 양... 01.20.17 15:30
12345678910  
 

인기건강상품

recruit rent market car sa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