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벨링햄서 불체자 기습단속 [시애틀 중앙일보]
뉴욕, LA 등 대도시에서나 볼 수 있는 불체자 기습단속이 벨링햄에서도 예고없이 벌어져 워싱턴주도 더 이상 불법 체류자들의 '안전지대'가 아니라는 사실이 입증됐다.연방이민세관단속국(ICE)은 24일 오전 9시 벨링햄의 자동차 엔진 재생공장 '야마토 엔진 스페셜리스트'를 기습단속해 불법체류... 02.26.09 13:18
서북미서 1만명 불체자 추방 [시애틀 중앙일보]
지난해 서북미 지역에서 기록적으로 무려 1만명 이상의 불법 체류자들이 추방된 것으로 나타났다. 미연방 이민세관 단속국(ICE)이 6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워싱턴주와 오리건주 그리고 알라스카 주에서 지난 2007년10월부터 2008년 9월까지의 2008년 회계연도 기간에 추방된 불법 체류자들... 11.07.08 13:00
농장 돕는 일손도 I-9 서류 작성 [시애틀 중앙일보]
불법으로 워싱턴주 농장에서 일하기가 더 어려워지게 되었다. 이 같은 이유는 연방정부가 농장 불법 근로자들에게 관대한 워싱턴주에게 이들이 합법 적이라는 것을 제시해야 하는 규정을 지키지 않을 경우 연방 지원금을 삭제하겠다고 위협 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워싱턴주도 농장에서 일... 10.10.08 11:48
국경 수비대 본부건물 '확장' [시애틀 중앙일보]
캐나다와 면해 있는 워싱턴주 국경 수비를 담당하는 왓컴 카운티내 수마스 국경 수비대 본부 건물이 확장공사를 마치고 10일 문을 연다. 수마스 국경 수비대는 캐나다 국경 가이드 메리디안부터 캐스케이스 산맥 일대를 담당하고 있으며 이번에 확장된 수비대 본부 건물은 2만 1000스퀘어피트... 10.07.08 13:38
"불법체류자, 숨도 쉬지 말라?" [시애틀 중앙일보]
워싱턴주 불법 체류자들에게 직장, 운전면허, 의료보험 등 각종 혜택을 주지말자는 강력한 반이민 주민발의안 'I-409'가 법안 상정을 준비하고 있어 최종 결과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I-409는 워싱턴주 운전면허 신청자는 반드시 합법적 신분상태(proof of citizenship)임을 증명해야 하고 ... 08.27.08 13:21
연방정부 '시민권취득지연' 합의 [시애틀 중앙일보]
시민권 신청 서류 처리가 늦어지면서 이에 대한 집단 소송이 제기된 가운데 연방정부가 지난 11일 소송을 제기한 단체와 합의를 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번 결정으로 약 350여명의 시민권 신청자들이 시민권을 취득해 올 11월에 있을 선거에서 투표권을 행사할 수 있을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 08.14.08 10:55
"국경 통과 시 여권 제시해야" [시애틀 중앙일보]
미국 정부가 내년 6월부터 미국과 캐나다와 미국 국경을 통과하는 사람들에게 여권을 요구하는 여행법안을 변경 없이 시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밴쿠버 미국총영사관의 앨리스 세던 총영사는 "여행에 필요한 서류를 준비하는데 꾸물거려서는 안 된다"며 "여권이나 넥서스 카드, 혹은 전자적... 08.01.08 11:19
페리 터미널 카메라 감시 시작 [시애틀 중앙일보]
워싱턴주 경찰이 지난 16일부터 페리 터미널 2곳에서 카메라를 통한 자동차 번호판 자동 감식을 시작했다. 현재 테스트 중인 이 카메라 감식 시스템은 콜맨 닥과 베인브리지 페리 터미널에 설치되어 있다. 이 카메라는 지상의 낮은 위치에 설치되어 있어 페리 터미널의 모든 차량들의 번... 07.17.08 10:37
서북미 불법 체류자 추방 급증 [시애틀 중앙일보]
워싱턴주를 비롯 오리건과 알라스카주에서 추방된 불법체류자수가 올해 들어 크게 증가했다. 이민세관단속국(ICE)이 지난 11일 발표한 바에 따르면 올해 회계연도 첫 9개월동안 서북미 3개주에서는 7345명이 추방되었는데 이것은 지난해 같은 기간 5256명보다 무려 40%나 크게 늘어난 것이다.... 07.15.08 10:58
워싱턴주 5000 고용주에 '노매치 레터' [시애틀 중앙일보]
시애틀의 노동, 교회, 이민 단체들이 지난 30일 연방사회보장국(SSA: Social Security Administration)을 방문해 '노매치 레터(No-Match Lettetr)'를 보내지 말 것을 요청했다. '노매치 레터는 불체자 채용 고용 단속 강화의 일환으로 연방사회보장국이 오는 4 일 08.31.07 11:41
123  
 

인기건강상품

recruit rent market car sa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