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문학칼럼> 진리는 다수결이 아니다 [텍사스 중앙일보]
주정부 인스팩터인 나는 직업상 알캔사 주를 자주 방문한다. 2015 년 10월 어느 날, 리틀락 학군에서 인스팩션을 마치고 나오는 길에 나는 온 몸의 피가 역류하는 듯한 게시물을 보았다. “다케시마는 누구의 땅인가?”. 뭔가를 해야겠다고 생각한 나는 끓어오르는 분노를 가라앉힌 후 교장실을 찾... 08.18.17 13:03
<문학칼럼> 그럴 수도 있지, 남자가 쪼잔하게! [텍사스 중앙일보]
평범한 일은 쉽게 잊어버리는 편인데 내 속에 오래 남는 악수의 기억이 있다. 언젠가 악수하자고 내미는 내 손을 잡고 왼손으로는 내 등을 격려하듯 두드리던 분이 있었다. 어! 왜 이러시나? 덤덤하게 넘긴 줄 알았는데 이후 음식이 목에 걸려 안 넘어가듯 기억의 통로에서 당시 일을 자꾸 끄집... 08.11.17 13:29
<기독교 교육칼럼> 스마트폰과 신앙생활 [텍사스 중앙일보]
필자가 아이폰을 쓴 지 8년이 되었다. 아이폰을 처음 쓸 때 아이폰의 여러 가지 기능이 마음에 들었지만, 아직도 가장 기억이 나는 것은 미국에서 처음으로 한글을 사용하여 문자를 주고받은 것이다. 미국에서 오랜 시간 동안 영어로만 문자를 주고받다가 한글로 문자를 주고받는 그 기쁨은 많은... 08.11.17 13:28
[이민자의 자녀양육 18] 힘든 계절의 교훈 [텍사스 중앙일보]
그 해 여름은 참으로 잊을 수 없는 기억이다. 한국에서 18개월간의 방위복무를 마치고 텍사스로 돌아왔다. 입대 전에 박사학위를 받았기 때문에 복무를 마치고 한국에서 교수자리를 잡아볼 생각이었는데, 그게 쉽지 않았다. 나이가 어리고 경력이 없기 때문이라고 했다. 돌아올 방법을 모색하다... 08.04.17 14:05
<문학칼럼> 민들레를 응원하며 [텍사스 중앙일보]
어제보다 초록이 한층 짙어진 잔디가 바람에 찰랑거리며 잔잔한 물결을 이룬다. 그 위로 하얀 솜털 같은 민들레 씨앗들이 춤추듯 가볍게 흩날리는 풍경이 한 폭의 수채화 같다. 올해는 예년보다 조금 늦게 묵은 잔디를 깎았다. 너무 늦으면 새 잔디가 자라는 데 지장을 줄 수 있다는 정원사의 ... 08.04.17 14:02
<문학칼럼> 롸키, 고고! [텍사스 중앙일보]
왈Warf 왈Warf! 멍멍! 내 이름은 로키이고 별명은 소시지 독 Sausage Dog이지요. 진한 갈색의 짧은 털에 몸이 유난히 길지만 네 다리는 아주 짧습니다. 저는 나름대로 열심히 뛰는데 사람들은 그런 제 모습이 멋있다기보다 귀엽다고 깔깔거립니다. 뭐 그러거나 말거나 저는 두 귀를 바람에 휘날리... 07.28.17 13:15
<문학 칼럼> 어머니 [텍사스 중앙일보]
방금 전에 파란 하늘이더니느닷없이 검은 구름 몰려오고 천둥소리 요란하다창문 너머로 어둠이 깔리기 바쁘게우르릉 쾅쾅 소리에 맞추어 주룩주룩 장대비가 내린다가물어 목마르던 초록 잎새들이 비에 흠뻑 젖어 개구쟁이처럼 웃고 있다어린 날 빗속에서 뛰어놀던 나의 모습처럼그 적엔 단지 내... 07.21.17 13:23
<종교칼럼> “하나님의 나라는 오늘의 은혜입니다” [텍사스 중앙일보]
“소도 비빌 언덕이 있어야 비빈다”는 말이 있다.어릴 적 방학이 시작되면 시골 외할머니댁에서 일주일을 지내곤 했다. 대부분의 시골 마을이 많이 개발되었지만, 그때는 정말 시골 중에 시골이었던 것으로 기억된다. 외할머니댁은 송아지를 한 마리 키우셨는데, 외양간 벽이나 기둥에 머리와 몸... 07.21.17 13:22
[이민자의 자녀양육 17] 운전 가르치기 [텍사스 중앙일보]
두어 주 전에 아들과 번갈아 운전하며 휴스턴에 다녀왔다. 운전을 하면서 아들로부터 잔소리를 여러번 들었다. “걸어가는 사람 있어요. 조심하세요.” “차가 오른쪽으로 치우쳐 있어요.” “앞에서 차가 빨리 오는데, 왜 기다리지 않고 급하게 좌회전을 해요?” 은근히 짜증이 나서 결국 한마디 해줬다... 07.14.17 13:20
<문학칼럼> 메사 베르디에 가면 [텍사스 중앙일보]
콜로라도 주의 서남쪽 아래에는 메사 베르디 국립 공원이 있다. 미국 공립 초등학교 인턴쉽 기간 동안 나의 멘토 선생이 4학년 학생들에게 역사를 가르치면서 이 곳에 대한 이야기를 했다. 그때 내 눈이 반짝였다. 나도... 07.07.17 14:57
12345678910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