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14시간 비행기 타고와서 달랑 4시간" [LA중앙일보]
재외공관 국정감사 부실 문제가 도마 위에 올랐다. 한국 국정감사 NGO모니터단은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외통위)의 재외공관 국정감사는 실제 국감시간보다 비행기를 타는 시간이 더 많다"고 지적했다. 재외공관 국감을 위해 많은 비용과 시간을 들이지만 정작 국감 자체는 형식에 그친다는 비판... 10.25.17 20:18
사람·돈 모이는 플레이오프 '황금알 낳는 거위' [LA중앙일보]
총 입장 수입 86억 중 47억 배분지난해 우승팀 두산 28억 챙겨주요 선수는 억대 포상금 챙겨티켓 2차 거래시장 새 가치 창출토너먼트제, 중계권 세분화 필요 스포츠에는 '우승은 돈 주고도 살 수 없다'는 말이 있다. 힘... 10.25.17 20:35
플레이크가 ‘철밥통’ 연방상원직 포기한 이유는? [LA중앙일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반격에 나섰다. 정계 은퇴를 선언한 밥 코커 상원 외교위원장(테네시)에 이어, 제프 플레이크 의원(애리조나)까지 상원 연설에서 중간선거 불출마를 선언하자 트럼프 대통령이 '트윗'으로 맞수를... 10.25.17 17:54
(코리아타운뉴스) “Vietnam, A Rising Manufacturing Base” [LA중앙일보]
“Korean companies in L.A. could also grab better opportunities if you know about Vietnam, a rising manufacturing base and a consumer’s market.”The Korea Daily has partnered with the Overseas Korean Traders A... 10.25.17 17:23
"미국행 항공승객 큰 혼잡 없다" [LA중앙일보]
오는 26일부터 미국행 항공기 승객에게 적용되는 보안강화 조치로 인천공항의 혼잡이 우려됐지만, 국토교통부와 항공사가 대책을 마련해 실제로 큰 혼란은 없을 전망이다. 미국행 승객이 받아야 할 보안 질의(인터뷰)를 항공사 직원이 발권을 기다리는 승객을 직접 찾아가 진행해 대기 시간을 ... 10.23.17 21:00
"김기춘 미시USA는 불순 친북인사…실상 알릴 것 지시" [LA중앙일보]
박근혜 정부 시절 청와대가 재미한인 여성들의 인터넷 커뮤니티인 "'미시유에스에이(MissyUSA)'가 북한과 연계돼 있다"는 사실을 국내 언론을 통해 국민에게 알리라고 지시한 사실이 확인됐다고 23일 한겨레신문이 보도했다. 미시USA는 2014년 세월호 참사 당시 정부 대응을 비판하는 광고를 뉴... 10.23.17 20:51
오바마, 힐러리 뇌물수수 알면서도 묵인했나 [LA중앙일보]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의 뇌물수수 의혹을 조사 중인 상원 위원회 칼 끝이 버락 오바마 전 행정부를 향하고 있다. 러시아가 우라늄 확보를 위해 뇌물 공여·돈세탁 등 범법 행위를 일삼았다는 사실을 알고도 오바마 ... 10.23.17 18:24
카터 북한 방문 공식 발표 [LA중앙일보]
지미 카터(93·사진) 전 대통령이 공개적으로 방북 의사를 밝혔다. 카터 전 대통령은 지난 21일 조지아 주 플레인스의 자택에서 뉴욕타임스 칼럼니스트인 모린 다우드와의 인터뷰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 10.22.17 20:38
고흐·헤밍웨이·도스토옙스키 … 천재 그리고 ‘환자’ [LA중앙일보]
당신도 혹시 … 정신질환 다시 보기 후기 인상주의 화가 빈센트 반 고흐는 유독 노란색에 집착했다. 누런 밀짚모자를 즐겨 썼으며 불타오를 듯 선명한 색감의 해바라기 정물화를 자주 그렸다. 노란 저택에 머물면서 ‘... 10.21.17 17:03
만델레이호텔 "총격범 묵던 객실엔 손님 안 받는다" [LA중앙일보]
역사상 최악의 총기 참사로 기록된 라스베이거스 총격 사건. 사건 발생 당시 범인 스티븐 패덕(64)이 묵었던 호텔 객실은 당분간 빈 방으로 남게 됐다.20일 CBS 방송은 클라크카운티 지방법원이 총격 사건 희생자 레이첼... 10.20.17 16:14
12345678910  
 
recruit rent market car sale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