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은퇴자 연금 지불 위해 이민자 더 받아들여야” [밴쿠버 중앙일보]
캐나다가 은퇴자들에게 제대로 연금을 지불하기 위해서는 현재 이민자수보다 연간 10만명 이상의 이민자들을 받아들여 생산성을 높여야 한다는 분석이 나왔다. 캐나다 컨퍼런스 보드는 13일 “정부는 노동력을 확대하는 이민 정책을 펴 베이비 부머들의 은퇴에서 발생하는 영향을 상쇄해야 한다”... 04.15.10 08:57
정부 "직능단체 때문에 이민자 취업 어렵다" [밴쿠버 중앙일보]
폐쇄적인 운영으로 이민자들의 경력을 인정하지 않아 이들의 취업을 어렵게 만들고 있는 국내 각 직능단체를 향해 정부가 포문을 열었으나 야당인 NDP는 경력인증만이 문제 해결책은 아니라고 반박했다. 제이슨 케니 연... 03.22.10 09:25
이민 신청시 영어점수 꼭 내야 [밴쿠버 중앙일보]
캐나다 이민에 필요한 영어점수 제출이 사실상 강제화됐다. 연방이민부는 이민 허용 점수 산정시 시험 점수 제출을 골자로 한 내용을 10일 발표했다. 또 이민에 필요한 언어 능력 심사 기회도 한 번만 주어진다. 이민부는 기존에 받아주던 영어시험 점수 또는 영어구사능력을 설명하는 편지(wr... 03.12.10 09:09
“올해 한인 이민자 수 줄어 들 듯” [밴쿠버 중앙일보]
올해 캐나다대사관을 통한 한인 이민자 수가 크게 줄 것으로 보인다. 웨스트캔 이민 컨설팅의 최주찬 컨설턴트는 “최근 이민부 자료에 따르면 올해 한인 이민자 수가 전년보다 23%정도 축소된 3945명 선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는 전문인력 부문의 목표 수준을 지난 해 3390명에서 올해는 2... 02.15.10 09:06
BC 비숙련이민 실시 기간 연장 [밴쿠버 중앙일보]
BC주정부는 2008년 2월부터 올 2월까지만 기간을 두고 실시하기로 했던 비숙련직(Entry Level and Semi-Skilled Pilot Project) 프로그램을 2011년 8월까지 연장해 적용한다고 발표했다. 이 프로그램은 BC의 대표 산업인 관광업과 트럭운송업, 그리고 식품가공업의 인력부족을 해소하기 위해 해당 ... 02.09.10 09:09
연방, 순수투자이민 확대 [밴쿠버 중앙일보]
2008년부터 시작된 전세계 경기침체로 취업비자 발급이나 전문인력이민을 통한 이민이 어려워지고 있는 가운데 연방이민부가 순수투자이민(Investors) 문호를 확대키로 해 비교적 여유 있는 이민신청자가 늘 것으로 보인다. 매년 약 2000건의 순수투자이민을 받아들이는 캐나다는 2010년부터 50... 01.29.10 09:34
웨스트밴쿠버 이민사기 적발 [밴쿠버 중앙일보]
이민을 성사시켜주겠다고 속여 돈을 가로챈 이민사기범이 경찰에 붙잡혔다. 웨스트밴쿠버 경찰은 13일 관내에 거주하는 페레이돈 하다드씨를 사기와 문서위조 혐의로 체포했다고 밝혔다. 법정에서 유죄를 시인한 피의자 하다드씨는 3월중 형을 선고받는다. 경찰에 따르면 이주공사를 운영하는... 01.25.10 09:26
이민부 부모초청 기준소득 2.3% 인상 [밴쿠버 중앙일보]
연방이민부는 2010년도 부모초청을 위한 기준 소득을 2.3% 상향 조정했다. 이에 따라 부모를 포함해 총 가족수가 6명일 경우 5만2699 달러의 소득이 필요하게 됐다. 2009년에는 5만1498 달러였다. 총 가족수가 5명(이하 부모 포함)일 경우 기준 소득은 4만6727달러, 4명일 경우 4만1198달러, 3인... 01.11.10 09:08
'입주 간병인' 영주권받기 쉬워진다 [밴쿠버 중앙일보]
연방정부는 12일 입주돌보미(Live-in Caregiver)의 영주권 획득을 쉽게 하는 것을 골자로 한 새로운 시행안을 발표했다. 바뀌는 새 내용은 ▶돌보미가 영주권 신청시 받아야 했던 두 번째 신체검사 면제 ▶영주권 획득에 필요한 근무시간 중 연장근무시간도 인정 ▶돌보미로 근무하기 위해 캐나다로 ... 12.15.09 09:15
이민자 해외경력인증 앞으로는 쉬워질까 [밴쿠버 중앙일보]
본국에서의 전문직 경력을 인정받지 못해 캐나다 이민후 엉뚱한 직업을 구해야 했던 답답함이 앞으로는 줄어들게 됐다. 연방인적자원부와 연방이민부는 30일 연방정부와 주정부가 합동으로 '범캐나다 해외경력 인증 평가기구(Pan-Canadian Framework for the Assessment and Recognition of Fore... 12.02.09 09:07
12345678910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