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이민자 해외경력인증 앞으로는 쉬워질까 [밴쿠버 중앙일보]
본국에서의 전문직 경력을 인정받지 못해 캐나다 이민후 엉뚱한 직업을 구해야 했던 답답함이 앞으로는 줄어들게 됐다. 연방인적자원부와 연방이민부는 30일 연방정부와 주정부가 합동으로 '범캐나다 해외경력 인증 평가기구(Pan-Canadian Framework for the Assessment and Recognition of Fore... 12.01.09 09:04
“숙련 기술자 이민 신속히 처리하지 못하고 있다” [밴쿠버 중앙일보]
지난 해 연방 정부가 숙련 기술자의 이민을 신속히 처리하기 위해 연방 이민부 장관의 권한을 대폭 강화했으나 실제로 커다란 효과를 보지 못했다는 지적이다. 쉴라 프레이저 연방감사원장은 3일 “정책을 평가하기에는 다소 이른 감이 있지만 올해 이민 신청자 수의 추세를 보면 숙련 기술자 신... 11.05.09 09:20
캐나다 내년 이민문호 동결 [밴쿠버 중앙일보]
연방 이민부가 신규 이민자 동결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내년도 이민정책 계획을 공개했다. 제이슨 케니(Kenney) 연방 이민부 장관은 10월 30일 연방하원에서 '2009 이민부 연간보고서'를 발표하고 올해초부터 시행중인 새 이민법의 적용 현황 및 내년 신규 이민자 쿼터를 소개했다. 케니 장관은 ... 11.03.09 09:13
취업비자 연장 최장 4년으로 단축 [밴쿠버 중앙일보]
앞으로 취업비자를 소지하고 일정기간 캐나다에서 머문 경우 같은 종류의 비자 연장이 불가능해져 국내서 오랜 기간 거주하며 삶을 꾸리는 취업비자 소지자들의 대책 마련이 요구된다. 연방이민부(장관 제이슨 케니)는 9일 취업비자의 장기 연장을 허용하지 않는 것을 골자로 한 이민법 시행령 ... 10.14.09 09:26
이민수속료 신용카드 납부 가능해져 [밴쿠버 중앙일보]
전문인력이민(Skilled worker Class·FSW)으로 캐나다 이민을 신청하는 사람은 앞으로 신용카드로도 수속비용을 지불할 수 있어 신청이 한층 편리해졌다. 연방이민부는 8일부터 전문인력이민 신청자에 한해 신용카드로 비용을 납부하도록 관련 절차를 변경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신청자는 앞으로... 09.04.09 09:20
노동허가서 (LMO) 유효기간 6개월로 축소 [밴쿠버 중앙일보]
국내 경기침체와 실업률 증가에 따라 노동허가(LMO) 승인을 받기가 어려워지고 있다. 최근 서비스 캐나다는 또다시 취업비자 문호축소 정책들을 발표해 많은 한인들이 불편을 겪게 되었다. 지난 5월 19일 서비스 캐나다는 노동허가서의 유효기간을 6개월로 축소한다고 발표하였다. 이에 따라 ... 05.29.09 09:03
새 시민권법 17일부터 발효 [밴쿠버 중앙일보]
캐나다의 새 시민권 법률이 17일부로 발효됐다고 제이슨 케니 연방 시민권 이민 및 복합문화부 장관이 밝혔다. ] 새 법은 시민권을 잃거나 구법의 조항 때문에 시민권을 갖지 못했던 많은 사람들에게 복권 혹은 시민권 취득의 기회를 주고 있다. 새 법은 태생에 의해 시민권 부여를 규정, 미래... 04.20.09 09:14
한국인 이민 대기자 '숨통 트인다' [밴쿠버 중앙일보]
2009년의 한국 이민쿼터가 19% 늘어나 한국의 이민 대기자들이 숨통을 트이게 됐다. 최근 입수한 캐나다 이민부 자료에 따르면 2009년도 주한 캐나다대사관은 약 5,155명에게 영주권을 발급할 계획인 것으로 확인됐다.... 04.17.09 09:16
캐나다 이민 난민 위원회 위원 임명 [밴쿠버 중앙일보]
로버트 바파로가 3년 임기의 이민 난민 위원회(IRB)의 토론토 담당관으로 임명되었다고 제이슨 캐니 이민부 장관이 밝혔다. 바파로와 함께 28명이 위원에 새로 임명되고 8명이 재임명되었다. 바파로의 임명은 IRB의 조화... 04.03.09 09:58
경제불황으로 부유층 이민자 BC주 유입 [밴쿠버 중앙일보]
BC주의 한 이민자 지원단체가 경제불황이 부유한 중국인들을 BC주로 유입시키고 있다고 말했다. 구체적인 통계자료는 없지만 이민자 지원단체 석세스의 토마스 탐 CEO는 “세계적인 경제 불황으로 인해 최근 수개월 간 BC주로 더 많은 부유층들이 이민을 왔다”고 전했다. 그는 “경제 호황 때 그들... 03.24.09 09:53
12345678910  
 

인기건강상품

recruit rent market car sa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