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커뮤니티 광장] 주류사회 존중 받는 한인 사회를 [LA중앙일보]
우리 민족은 오랜 역사와 유교권 문화 속에서 살아온 몇 안 되는 단일민족 국가이다. 근면하고 성실한 노동력을 갖춘 민족으로서 학문을 숭상하고 교육과 기능, 성취욕이 높은 국민으로서 무한한 가능성이 있다. 세종대왕의 훈민정음은 24자로 1만1000개의 소리를 표현·표기할 수 있는 우수한 ... 11.12.17 16:14
[한마디] 전 세계 부의 약 10%가 소수에 의해 국외 조세피난지에 묶여있다. 이런 도둑질의 대가는 나머지인 우리가 치르고 있다. [LA중앙일보]
전 세계 부의 약 10%가 소수에 의해 국외 조세피난지에 묶여있다. 이런 도둑질의 대가는 나머지인 우리가 치르고 있다. -게이브리얼 저크먼 UC버클리 경제학과 조교수, 다국적 기업과 유명인 등의 국외 조세피난 문서 폭로에 대해 11.12.17 16:13
[이 아침에] 가을, 쇼핑의 계절 [LA중앙일보]
또 가을이다. 사색의 계절, 결실의 계절, 여행의 계절 등등. 참으로 다양한 수식어가 따라붙는 풍요와 낭만의 계절이다. 현실적으로는 쇼핑의 계절이기도 하다. 계절 상관없이 쇼핑에 정신 팔렸던 때가 있었다. 열심히 사들였던 것 중 짐 덩어리가 된 것이 한 둘이 아니다. 부질없는 짓 그만해야... 11.12.17 16:12
[서효원의 비바! 실버] 쪼개진 조국 [LA중앙일보]
나는 1939년생이다. 내가 태어났을 때 나의 조국은 한반도 전체였다. 그것이 일본의 지배하에 있었다고 하더라도 나는 마음대로 나의 조국을 돌아다닐 수가 있었다. 여권이나 비자도 필요가 없었다. 나는 79세로 세계를 여행한다. 대한민국 여권도 갖고 가고 미국 여권도 지니고 다닌다. 그런데... 11.12.17 16:12
[뉴스 속 뉴스] 주눅 들지 말고 '참 아부' 할 때다 [LA중앙일보]
지난주는 트럼프 대통령의 한중일 방문이 단연 화제였다. 트럼프를 맞이하는 한중일 3국의 모습을 지켜봤다. 비교도 해봤고, 공통점도 보았다. 정치적 의미와 성과를 떠나, 3국의 환영 행사는 3색이었다. 한국은 '작지만 예뻤다'. 중국은 자금성만큼이나 웅장했다. 일본은 특유의 세련미 없이 ... 11.12.17 16:11
[중앙 칼럼] UC, 캘리포니아 드림의 시작 [LA중앙일보]
캘리포니아주의 드림은 어디서부터 시작됐을까? 아마도 UC 시스템에서 출발한 게 아닐까 싶다. 재학생만 25만 명에 달하고 교수만 2만 명, 교직원은 20만 명에 달하는 UC는 1868년 버클리 캠퍼스가 처음 설립된 후 2005년 11번째 캠퍼스인 머세드가 문을 열면서 미국의 대표적인 공립대 시스템으... 11.10.17 20:53
[이 아침에] 부부, 늙어감에 대하여 [LA중앙일보]
왼쪽 눈에 이상이 생겼다. 실 같은 검은 줄이 눈동자를 움직이는 곳마다 따라 다녔다. 인터넷을 뒤졌다. '노화로 인하여 유리체의 성분이 일부 액체화 되어 시신경과 붙어 있던 부분이 떨어져 먼지, 벌레 등의 모양으로 떠다니는 것이다' 시신경과 붙어있는 것이 떨어지면? 실명이 되는 건 아닐... 11.10.17 20:52
[시가 있는 아침] 밤의 고양이 -유병록(1982~ ) [LA중앙일보]
자, 걷자 밤의 일원이 된 걸 자축하는 의미로 까만 구두를 신고 정오의 세계를 경멸하는 표정으로 지붕 위를 걷자 불빛을 걷어차면서 빛이란 얼마나 오래된 생선인가 친절한 어둠은 질문이 없고 발자국은 남지 않을 테니 활보하자 밤의 일원이 된 걸 자책하는 의미로 까만 구두를 신고 ... 11.10.17 20:51
[한마디] 공화당의 세제 개혁안은 앞으로 10년 간 미국의 나라빚을 1조7000억 달러 늘릴 수 있다 [LA중앙일보]
공화당의 세제 개혁안은 앞으로 10년 간 미국의 나라빚을 1조7000억 달러 늘릴 수 있다. -연방의회 예산국(CBO), 세수가 크게 줄 것이라고 우려하며 11.10.17 20:50
[우리말 바루기] 안 해/안돼 [LA중앙일보]
'눈물을 아니 흘리다'의 '아니'는 '아니 가다' '아니 슬프다'처럼 동사나 형용사 앞에서 부정이나 반대의 뜻을 나타내는 부사로 띄어 써야 한다. 요즘은 '안 예쁘다'처럼 그 준말인 '안'이 많이 쓰인다. 반면 '눈물을 흘리지 아니하겠다'의 '아니하다'는 동사나 형용사 뒤에서 '-지 아니하다'꼴... 11.10.17 20:50
12345678910  
 
recruit rent market car sale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