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주택 감정가격 11.6% 하락 [시애틀 중앙일보]
주택 경기 침체로 인해 스노호미시 카운티 지역 주택 감정가격이 크게 하락했다. 스노호미시 카운티는 이번 주부터 관내 주택들에 대한 올해 감정 가격을 발송했는데 카운티 전체로 1년 전보다 11.6%가 떨어졌다. 스노호미시 카운티 감정국측은 "지난해 주택 가격이 올해 반영되었다"며 "이처럼... 06.12.09 10:55
"마켓 대기매물 16% 줄고 주택 차압은 21%나 늘어" [시애틀 중앙일보]
킹, 피어스, 스노호미시 카운티를 통칭하는 '시애틀지역'에서 팔려고 내놓은 마켓 대기매물 숫자가 1년전보다 16%나 줄었다.매물 감소현상은 주택시장이 안정화되기 시작하는 가장 큰 증거 중 하나다.캘리포니아에 본사를 둔 집리얼티(Ziprealty)사는 10일 "시애틀 지역 5월 마켓 매물은 1년전 5... 06.12.09 10:55
1/4분기 연체^차압 급증 [시애틀 중앙일보]
지난해 4/4분기 주춤하던 연체^차압이 올 1/4분기 크게 증가했다. 이와같은 현상은 워싱턴주와 미전국에서 동일하게 나타났다. 연방정부는 지난해 말 패니매, 프레디맥을 통해 차압을 유예시켰고 LA지역의 대형 모기지 은행들도 일시적인 모라토리엄을 통해 차압을 당분간 중단시켰었지만 이에대... 05.29.09 10:40
시애틀 지역 집값 2005년 수준 [시애틀 중앙일보]
시애틀 지역 집값이 아직도 하락추세를 보이고 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케이스-쉴러 주택가격지수가 27일 발표한 바에 따르면 킹, 피어스, 스노호미시 카운티의 집값은 지난 3월에 1년전 같은 기간보다 16.4% 그리고 1달 전 2월보다는 2%가 더 떨어졌다. 이처럼 연간 대비 집값이 떨어... 05.28.09 11:18
부동산파헤치기 [시애틀 중앙일보]
20만 달러짜리 콘도를 파는 셀러에게 복수 오퍼가 들어왔다. 오퍼 A는 19만 5000달러에 어니스트 머니 1만 달러를, 오퍼 B는 21만 달러에 어니스트 머니 500달러를 걸었다. 본인이 셀러라면 어떤 오퍼를 받아 들이겠는가.어니스트 머니(earnest money)는 매물을 구입하기 원하는 바이어의 의지를 ... 05.14.09 09:27
1/4분기 시애틀 주택값 15.3% 하락 [시애틀 중앙일보]
2009년 1/4분기 시애틀 인근지역 주택가격이 1년 전 1/4분기에 비해 15.3% 떨어졌다고 전국부동산중개인연합(NAR)이 12일 밝혔다. 이는 신규주택이 아닌 기존주택(existing home), 콘도를 제외한 단독주택을 기준으로 삼은 것이다.자료에 따르면 '시애틀 광역지구'의 1/4분기 중간주택가격은 31... 05.13.09 09:21
"시애틀, 여전히 집값 비싼 곳" [시애틀 중앙일보]
2007년 미국내서 집사기 힘든 지역 24위를 차지했던 시애틀이 지난해에는 13위로 오르며 여전히 미국에서 '집값 비싼 곳'임을 입증했다.이는 주택가격이 비싸졌다기보다 상대적인 가격 하락폭이 전국 대도시에 비해 적었음을 의미하는 것으로, 이번 조사를 실시한 주택정책연구센터(CHP)는 "200... 05.08.09 10:40
지난해 구입 주택 38% '깡통주택' [시애틀 중앙일보]
미국 경기침체로 집값이 계속 하락한 바람에 전체 미국 주택 중 22%가 모기지 대출금이 집값보다 더 많은 이른 바 ‘깡통주택’인 것으로 나타났다. 시애틀에 본사가 있는 부동산 관련 웹사이트인 '질로우닷컴'이 6일 발표한 바에 따르면 이 같은 올 첫 분기 깡통주택 수는 전 분기 18%보다 더 늘... 05.08.09 10:27
"'절벽' 아니라 '내리막길' 정도" [시애틀 중앙일보]
워싱턴주를 대표하는 '시애틀 인근'의 월 별 집값 하락폭이 S&P 캐이스 쉴러지수가 조사하는 20개 대도시 중 4번째로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1년전과 비교해도 20개 도시 중에서 9번째로 값이 덜 떨어진 것으로 조사됐다.20개 주요 대도시의 2달 전 집값 변동상황을 28일 발표한 S&P지수에 따르면... 04.30.09 13:12
시애틀 인근 주택차압 25%증가 [시애틀 중앙일보]
'시애틀 인근'으로 통칭되는 킹, 피어스, 스노호미시 카운티 지역의 3월 주택차압이 전달에 비해 25% 늘었다. 1년전보다는 111%나 증가한 것이다.매달 주택차압 통계치를 발표하는 캘리포니아 어바인의 리얼티 트랙은 15일 "시애틀 인근은 3월 1달 동안 총 2670채의 집이 차압과정에 들어갔다"고... 04.17.09 11:09
12345678910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