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아픈 역사 기림비로 승화됐다…SF 중심부에 위안부 기림비 우뚝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2차대전 당시 일본군 위안부로 끌려갔던 피해자들을 기리는 기림비가 샌프란시스코에 세워졌다. 미국내에서는 남가주 글렌데일, 조지아주 브룩헤이븐 등에 이어 8번이자 대도시에서는 처음 건립된 기림비다.특히, 한국을... 09.24.17 11:18
혼혈인 K씨 한국으로 추방 위기…입양된 영주권자로 범법행위 2번 연루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한국인 어머니와 미국인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난 새크라멘토 거주 혼혈인 K(45)씨가 한국으로 강제 출국 당할 처지에 처해 주변을 안타깝게 하고 있다. K씨의 어머니는 70년대 초반 한국에서 주한미군으로 복무를 하던 아버지와 약 4개월간 동거를 하던 중 그를 임신했다.얼마 후 K씨가 태어났지만... 09.22.17 14:06
합법이민 축소방안 본격 추진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앞으로는 영주권을 받기가 쉽지 않을 전망이다. 특히 가족초청 이민은 대폭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 트럼프 대통령이 합법이민에도 제한을 가하는 입법을 추진하기로 했기 때문이다. 2일 AP통신 등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 08.02.17 13:32
반이민 정책에 유학생 줄었다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반이민 정책을 확대하면서 미 대학교 진학을 희망하는 유학생 지원자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국제교육연구원·칼리지보드·대학입학상담가협회 등 고등교육 관련 기관 6곳이 지난 2월 전국 대학 250여 곳을 대상으로 조사한 내용에 따르면 오는 가을학기 입학을 위해 ... 03.13.17 16:40
도산 선생 업적 통해 정체성 조명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북가주에서 도산 안창호 선생의 독립운동 활동과 업적을 조명해보는 시간이 마련됐다.한인 단체인 ‘북가주 공감’이 도산 선생의 외손자인 필립 커디씨를 초청해 개최한 강연회를 통해서다. 이날 강연회는 지역 한인 10... 02.06.17 14:47
"베이지역 한인 심리·건강 열악"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이스트베이 한인봉사회(KCCEB관장 이윤주)가 베이지역 한인 수요조사 브리핑을 통해 베이지역 한인들의 건강 및 심리 상태와 해결책을 제시했다.31일 샌프란시스코에서 진행된 회의에는 US 이민국,SF ... 02.01.17 15:48
'반이민 정책' 트럼프, 이번엔 취업비자 손본다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슬람 국가에 대한 이민 제재에 이어 외국인 전문 인력이 발급받는 취업비자와 이민비자 등을 제한하는 행정명령을 입안했다고 CNN머니가 30일(현지시간) 보도했다.한국인 유학생이 미국에서 취업하기 어려워지는 것은 물론이고 미국에 법인을 둔 한국 기업이 주재... 01.31.17 16:14
'반이민 정책' 트럼프, 이번엔 취업비자 손본다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슬람 국가에 대한 이민 제재에 이어 외국인 전문 인력이 발급받는 취업비자와 이민비자 등을 제한하는 행정명령을 입안했다고 CNN머니가 30일(현지시간) 보도했다.한국인 유학생이 미국에서 취업하기 어려워지는 것은 물론이고 미국에 법인을 둔 한국 기업이 주재... 01.31.17 16:14
“독도 영유권 근거 정확히 알아야”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독도가 막연히 우리 땅이라는 주장보다는 역사적인 배경과 국제법적 근거를 정확히 알고 있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샌프란시스코 총영사관이 주최한 ‘독도세미나’에서 강사로 나선 임한택 외국어대학교 초빙교수... 11.30.16 13:22
시민권자도 지문·얼굴정보 제공 의무화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미국 시민권자 등 외국 국적 동포의 한국 내 거소신고 시 지문과 얼굴정보를 의무적으로 제공하도록 하는 내용 등을 골자로 하는 ‘출입국관리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해 확정됐다. 이번 개정안의 주요 내용은 ▶90일 이상 체류하는 17세 이상 외국 국적 동포의 국내거소 신고 시 지문 및 얼굴정보... 03.07.16 18:29
12345678910  
 

인기건강상품

recruit rent market car sa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