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P.E.I “이민자 환영합니다” [토론토 중앙일보]
캐나다에서 가장 작지만 가장 빠른 성장을 하고 있는 섬 ‘프린스 에드워드 아일랜드(P.E.I)주가 이민자 유치를 위해 발벗고 나섰다.P.E.I주의 올해 인구는 15만2천명으로 집계됐으나 주정부는 2022년까지 16만명으로 늘린다는 계획을 가지고 있다. 이와 관련, 안토이넷 페리 PEI주 총독은 14일 의... 11.15.17 12:40
유학, 이제는 미국보다 캐나다 [토론토 중앙일보]
미국 내 신규 유학생 규모가 12년만에 감소세로 돌아선 가운데 캐나다는 이와 대조적인 모습을 보여 유학 선호지에 대한 판도가 변화의 조짐을 보이고 있다.미국 국제교육연구원(IIE)이 13일 발표한 ‘오픈도어’연례보고서에 따르면 2016-17학년도에 미국 대학과 대학원에 등록한 유학생은 29만89... 11.14.17 12:21
IT 인력 초고속 유치 프로그램 ‘인기몰이’ [토론토 중앙일보]
해외 정보기술(IT) 인력 확보를 위해 글로벌 유치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연방정부가 최근 도입한 관련 프로그램이 큰 인기를 끌며 ‘이민 지름길’로 떠오르고 있다. ‘글로벌 스킬스 스트라티지(GSS)’라고 불리는 이 프로그램은 신청부터 승인까지 기간이 2주일이내로 빠르면 10일내 취업비자를 발... 11.13.17 12:15
3년내 이민자 17만명이 토론토에 [토론토 중앙일보]
연방정부가 향후 3년에 걸쳐 이민자 10만명을 수용하기로 한 가운데 이 중 토론토에만 17만명의 신규 이민자가 몰릴 것으로 예상돼 이에 대한 대비책 마련이 시급하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7일 이민 전문가들에 따르면 최근 2016년 인구조사 결과 캐나다 전체 이민자의 17%가 토론토에 거주하고... 11.07.17 11:14
“이민, 향후 3년간 100만명 받는다” [토론토 중앙일보]
내년부터 앞으로 3년간 거의 1백만명의 새 이민자가 캐나다에 정착한다. 1일 연방자유당정부는 지금까지 1년 기간으로 이민정원을 책정했던 것과 달리 3년 계획안을 담은 ‘이민정책보고서’를 연방의회에 제출했다. 이에 따르면 내년도 이민정원은 올해보다 1만명이 늘어난 31만명, 이후 2019년과... 11.02.17 11:59
내년 이민정책 키워드= 가족 -경제-난민 [토론토 중앙일보]
연방자유당정부는 내년 새 이민자 정원을 최소한 올해 수준인 30만명선을 유지하고 특히 경제 부문 비중을 더 높일 것으로 알려졌다. 아메드 후센 연방이민장관은 이르면 다음달 1일쯤 가족 재결합과 경제, 난민 등 3가지 부문에 초점을 둔 ‘2018년도 이민정책’ 보고서를 공식 발표할 것으로 예... 10.30.17 12:36
加 한인 이민, 꾸준히 이어졌다 [토론토 중앙일보]
한국인들의 캐나다 이민행렬이 여전히 이어지며 2006년 이후 10년새 국내에 정착한 한인이 30% 이상 증가한 것으로 밝혀졌다. 25일 연방통계청에 따르면 2011~2016년 기간 한인 이민자는 모두 2만1천7백10명으로 출신국가별로는 10번째 많은 수치를 기록했다. 이 기간 필리핀출신이 18만8천8백... 10.25.17 11:36
eTA, 경유시 깜박하면 탑승 거부 [토론토 중앙일보]
캐나다를 방문하기 위해 반드시 사전 전자 여행 허가 (eTA)를 받아야 하지만 이를 알지 못하고 공항에 나갔다가 거부당해 낭패를 보는 사례가 줄지 않고 있다.최근 복수의 여행업계 관계자들에 따르면 모국 방문 후 타국가를 경유해서 돌아오거나 또는 경유지에서 여행하는 경우 eTA를 깜박해 ... 10.25.17 11:27
장애자 이민 거부 규정 ‘손질’ [토론토 중앙일보]
연방하원이 사실상 장애자 이민을 금지하고 있는 관련 규정을 손질하기 위한 검토에 착수했다. 현 규정은 이민성에 대해 장애자로인해 사회 복지 예산과 의료비 부담이 가중될 수 있다고 판단되면 이민 신청을 거부할 수 있다고 못박고 있다. 23일 하원 이민소위원회는 “이민성의 판단이 일방적... 10.24.17 11:57
PNP 이민, 영주권 ‘우회도로’ [토론토 중앙일보]
연방정부와 별도로 운영되고 있는 주정부지정프로그램(PNP)를 통한 새 이민자들이 몰려들며 올 연말까지 5만4천여명이 정착할 것으로 알려졌다. PNP는 각주 정부가 자체적으로 이민자를 선발해 영주권을 부여하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연방정부의 급행이민(Express Entry)제도와 연계돼 심사 과정... 10.23.17 11:03
12345678910  
 

인기건강상품

recruit rent market car sa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