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47.5°

2018.12.16(SUN)

李대통령 "추가 도발 땐 몇 배의 화력으로 응징하라'

[중앙방송] 기사입력 2010/11/23 10:07

이명박 대통령이 북한의 서해 연평도 포격 도발과 관련, 23일 저녁 현황보고를 받기 위해 합동참모본부 지휘통제실에 들어서고 있다.

이명박 대통령이 북한의 서해 연평도 포격 도발과 관련, 23일 저녁 현황보고를 받기 위해 합동참모본부 지휘통제실에 들어서고 있다.

이명박 대통령은 북한이 인도주의적 지원을 받고도 민간인까지 무차별 공격한 것은 용납할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특히 북한이 아직도 공격 태세를 취하고 있는 만큼 추가 도발을 해 올 경우 몇 배의 화력으로 응징할 것을 지시했습니다.

보도에 이승윤 기자입니다.

[리포트]

이명박 대통령이 합동참모본부를 방문해 북한의 추가 도발 가능성을 점검했습니다.

북한이 아직도 공격 태세를 취하고 있다면서 추가 도발을 해올 경우 육해공군이 힘을 합쳐 다시는 도발할 수 없도록 응징하라고 지시했습니다.

[녹취:이명박, 대통령]
"추가 도발에 대해서는 아주 몇배의 화력을 가지고 도발에 대한 응징을 해야 한다."

인도주의적 지원을 받은 북한이 민간인에게도 무차별 공격을 가한 것은 용납할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녹취:이명박, 대통령]
"민간에게 무차별 포격한 데 대해서는 교전수칙을 뛰어넘는 대응을 해야 된다..."

이 대통령은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백령도와 연평도 일대의 화력을 몇 배 보강하고 주민 피해를 막을 수 있는 시설을 마련하라고 지시했습니다.

또 아깝게도 두 해병대원이 목숨을 잃었다면서 예를 갖추고 유족을 잘 보살필 것을 당부했습니다.

앞서 이 대통령은 북한의 포격을 보고 받은 직후 청와대 지하별관 국가위기관리센터 상황에서 합동참모본부 등과의 화상 회의를 통해 군사 작전과 관련한 지시를 내렸습니다.

특히 미사일 발사 조짐이 보이면 경우에 따라서는 북한의 해안포 부근의 미사일 기지도 타격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이어 이 대통령은 긴급 외교안보장관회의를 주재하고 북한의 공격 의도를 분석하면서 앞으로의 대응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또 우방국, 주변국들과의 정보 공유를 지시했고, 김성환 외교통상부 장관은 외교 채널을 통해 이번 무력 도발과 관련한 상황을 주변국가들에게 전달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오늘 외교 일정을 제외한 모든 행사를 취소한 채 청와대에서 수석비서관회의를 주재하고 앞으로의 대응 방안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YTN 이승윤[risungyoon@ytn.co.kr]입니다.

관련기사 북한, 연평도에 수십여발 해안포 발사_4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