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4.0°

2019.03.26(Tue)

윌셔길 버스 전용차선 확정, 이달 말부터 공사…체증 우려

[LA중앙일보] 발행 2010/12/11 미주판 6면 기사입력 2010/12/10 19:51

2012년까지 3150만달러 투입
웨스트 LA 일부 구간은 제외

LA한인타운내 윌셔 불러바드를 관통하는 윌셔 불러바드 버스전용차선 프로젝트가 최종 확정됐다. 이에 따라 관련 공사로 인해 심각한 교통체증 현상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사진은 윌셔 불러바드와 노먼디 인근의 버스 운행 모습. 박요한 기자

LA한인타운내 윌셔 불러바드를 관통하는 윌셔 불러바드 버스전용차선 프로젝트가 최종 확정됐다. 이에 따라 관련 공사로 인해 심각한 교통체증 현상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사진은 윌셔 불러바드와 노먼디 인근의 버스 운행 모습. 박요한 기자

LA한인타운내 윌셔 불러바드를 관통하는 '윌셔불러바드버스고속운행(WBRT)' 프로젝트가 최종 확정됐다.

WBRT는 교통 체증 해소를 위해 LA다운타운부터 한인타운을 지나 샌타모니카에 이르는 윌셔 불러바드 구간에 버스전용차선을 설치하는 프로젝트다.

프로젝트는 LA다운타운의 사우스 팍 뷰 스트리트부터 웨스트 LA지역의 센티넬라 애비뉴 까지 총 7.7마일에 걸쳐 시행된다.

다만 반대여론이 높았던 웨스트LA 지역의 셀비 애비뉴~콤스탁 애비뉴 구간과 베벌리힐스 지역 등 1.3마일 구간은 제외됐다.

LA카운티 교통국(MTA)에 따르면 WBRT 공사는 이달 말 본격적으로 시작되며 2012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있다.

프로젝트에 사용될 3150만달러의 예산은 80%를 연방정부가 20%는 시정부가 지원한다.

버스 전용차선이 완공되면 출퇴근 시간대인 오전 7~9시와 오후 4~7시 윌셔 불러바드의 맨 안쪽 차선(1차선)에는 차량 진입이 금지된다.

그러나 공사기간 동안 윌셔 불러바드 한인타운 지역 전 구간에서 도로 확장 및 포장공사 등으로 인해 심각한 교통체증 현상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WBRT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LA카운티교통국(MTA)의 렉스 게파트 지역교통개발 디렉터는 지난 6월 한인타운에서 열린 지역 공청회에서 "한인 커뮤니티가 공사가 진행될 때 비즈니스에 미칠 악영향을 우려하고 있음을 잘 알고 있다"며 "커뮤니티의 편의를 위해 공사시간을 오후 늦게나 새벽 시간대로 조정하는 방안도 고려하겠다"고 말했다.

MTA측은 프로젝트가 완공되면 버스 통행시간이 평균 24% 단축되며 장기적으로 대중교통의 승차율도 대폭 증가할 것이라며 한인커뮤니티의 협조를 요청한 바 있다.

황준민 기자 hjmn@koreadaily.com

관련기사 자전거, 버스 전용도로..윌셔길 교통대란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