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8.0°

2019.11.20(Wed)

'불법 다운로드' 했다간 벌금폭탄…운영자 외 이용자도 단속…최대 15만달러 부과 가능

[LA중앙일보] 발행 2011/12/26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1/12/25 19:58

안방에서의 잘못된 '클릭' 한 번으로 자칫 저작권 소송에 휘말릴 수 있게 됐다. 연방이민세관단속국(ICE)은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영화나 음원 파일의 '불법 다운로드' 단속에 나설 것으로 알려졌기 때문이다.

실제로 지난달 30일 미주 한인들을 대상으로 한 한인 운영 유료 웹사이트(82movie.com.007disk.com) 두 곳이 연방 수사국 단속에 의해 폐쇄됐다. 수사를 주도한 ICE 측은 "앞으로 불법 사이트를 운영하는 업체를 포함해 이를 이용하는 사람도 적발 대상에 포함시킬 것"이라고 경고했다.

현재 미국 내 서버를 두고 운영중인 한인 대상 다운로드 웹사이트는 대략 50여 개 정도다. 정식 라이선스가 있는 콘텐츠 공급 업체들은 불법 다운로드 웹사이트를 이용하는 사람들만 대략 20여만 명이 넘을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장열 기자



관련기사 비디오 불법 다운로드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