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92.0°

2019.10.21(Mon)

북한, 김정은 군 최고사령관 추대…국방위원장 겸직 가능성 주목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1/12/31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11/12/30 23:09

북한은 30일 노동당 정치국 회의를 열고 김정은(사진) 당 중앙군사위원회 부위원장을 군 최고사령관으로 추대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31일(한국시간) 보도했다.

김 부위원장의 최고사령관 추대는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급사한 지 13일 만으로, 김정은 체제로의 권력 공식승계는 더욱 빨라질 것으로 보인다.

이번 결정은 또 김 위원장의 사망 이후 김 부위원장에 대한 첫 공직 추대다. 북한은 이번 결정이 김 위원장의 '10월 8일 유훈'에 따른 조치라고 설명했지만 유훈 내용은 언급하지 않았다.

중앙통신은 "회의에서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를 조선인민군 최고사령관으로 모셨다는 것을 선포했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도 1991년 12월 24일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6기 19차 전원회의에서 최고사령관으로 추대됐다.

2010년 4월 개정한 북한 헌법 제102조는 "국방위원회 위원장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전반적 무력의 최고사령관으로 되며 국가의 일체 무력을 지휘통솔한다"고 명시하고 있어 김 부위원장의 국방위원장도 겸직도 조만간 이뤄질지 주목된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김정일 사망_김정은 시대 개막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