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0.0°

2019.05.24(Fri)

NBC, '김정일 사망' 소재로 코미디 프로그램 제작

[LA일간플러스] 기사입력 2012/01/04 07:54

인기 드라마 <30 ROCK> 시즌 6에서

 평양 시민들이 새해를 맞아 김정일 초상화를 참배하는 모습. AP

평양 시민들이 새해를 맞아 김정일 초상화를 참배하는 모습. AP

NBC가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의 사망을 소재로 한 코미디 프로그램을 방영할 예정이어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연예 전문지 ‘Us위클리’ 등 현지 언론은 3일 NBC의 인기 코미디 드라마 ‘30록(30 ROCK)’이 오는 12일 방영될 시즌 6에서 김 위원장의 사망을 다룰 것이라고 보도했다.

방송국에서 벌어지는 다양한 에피소드를 다룬 30록은 애초 시즌 5의 후반부에서 남자 주인공의 부인이 북한에 납치돼 김 위원장의 정부가 되는 상황을 그렸다.

30록 제작팀은 이 같은 설정 속에서 시즌 6을 계속 이어나갈 예정이었으나 지난달에 김 위원장의 사망소식이 발표되면서 작품의 전개 방향을 완전히 전환해야 할 상황에 놓였었다.

담당 PD인 로버트 칼락은 Us위클리와의 인터뷰에서 “김정일 사망소식이 발표됐을 당시 우리는 이미 시즌 6의 에피소드 8~9편가량의 제작을 마친 상태”였다고 말했다.

칼락 PD는 “처음에는 대본 전면 수정을 고려했지만, 다행히 사전 제작한 에피소드에서 김정일이라는 이름이 한 번도 언급되지 않았다는 사실을 알게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김 위원장이 사망했다는 실제상황을 작품에 반영하는 대신 “재밌는 요소를 등장시켜 납북된 여주인공이 북한을 빠져나오는 이야기 구조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칼락 PD는 이 과정에서 “김 위원장이 아침 토크쇼에 등장하고 싶어서 죽은 척했다는 설정도 가능할 것”이라고 농담을 던졌다.

현재 30록에서 한국계 개그우먼 마거릿 조가 김 위원장 역을 맡고 있다.

관련기사 김정일 사망_김정은 시대 개막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