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 사회/정치 > 일반
기사목록|  글자크기
"끝까지 싸우겠다"
교협, 22일 마지막 선거구 재조정위 앞두고
'타운 선거구 단일화·13지구 편입' 서명운동
  • 댓글 0
[LA중앙일보]    발행 2012/02/18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2/02/17 21:21
  • 스크랩
17일 한인회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그레이스 유 한미연합회(KAC.가운데) 사무국장이 현재 진행중인 선거구 재조정 상황을 설명하고 있다. 남가주한인기독교교회협의회는 단일화된 선거구를 13지구로 편입시켜줄 것을 요구하는 서명운동을 다시 한번 진행한다고 발표했다. 오른쪽부터 엄규서 목사 변영익 교협 회장 유 사무국장 알렉스 차  윌셔센터-코리아타운 주민의원 서영석 교협 이사장. 백종춘 기자
17일 한인회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그레이스 유 한미연합회(KAC.가운데) 사무국장이 현재 진행중인 선거구 재조정 상황을 설명하고 있다. 남가주한인기독교교회협의회는 단일화된 선거구를 13지구로 편입시켜줄 것을 요구하는 서명운동을 다시 한번 진행한다고 발표했다. 오른쪽부터 엄규서 목사 변영익 교협 회장 유 사무국장 알렉스 차 윌셔센터-코리아타운 주민의원 서영석 교협 이사장. 백종춘 기자
"단일화된 LA한인타운 선거구를 13지구에 편입시킬 수 있도록 끝까지 싸우겠습니다. 도와주세요!" 오는 22일 LA시에서 열리는 마지막 선거구재조정위원회(CRC) 미팅을 앞두고 남가주한인기독교교회협의회(회장 변영익 목사.이하 교협)가 마지막 서명 운동을 진행한다.

17일 교협은 기자회견을 열고 "초창기 서명운동 당시 '한인타운의 단일화'만 요구했으나 단일화된 한인타운 선거구의 13지구 편입을 요구하게 돼 내용 수정이 불가피해졌다"며 "캠페인 초창기에 받았던 서명지 5000여 장을 선거구재조정위원회에 제출하지 못하게 돼 재서명을 받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오늘(18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올림픽 갤러리아 마켓과 버몬트 갤러리아 마켓 앞에서 서명을 직접 받을 예정이며 〔〈【회원 교회들에도 연락해 주말동안 재서명해줄 것을 요청한다. 이들은 】〉〕오는 21일 오후까지 서명서를 모아 22일 CRC 미팅에 제출할 예정이다. 변영익 회장 목사는 "기회가 남아 있는 만큼 끝까지 우리의 목소리를 시의회와 선거구재조정위원회에 알리도록 하겠다"며 한인들의 참여를 부탁했다.

그레이스 유 한미연합회(KAC) 사무국장은 "3월부터 선거구재조정위원회가 폐지돼 모든 업무는 시의회로 넘어가므로 그 전에 다시 한번 한인 커뮤니티의 의견을 전달할 것"이라며 "우리가 관심있게 지켜보고 있다는 것을 시의회에 알리려면 미팅에도 많이 참석해야 한다"며 가능한 많은 한인들의 동참을 호소했다. 한편 교협과 한인 커뮤니티는 또 선거구 재조정을 요구하는 소송을 위한 법률기금 모금도 진행한다.

윌셔센터-코리아타운주민의회(WCKNC) 주민의원인 알렉스 차 변호사는 "지금 한인 커뮤니티의 모습을 미국 시민들이 주목하고 있다. 또 도움을 제공하겠다는 제의도 들어오고 있다"며 "지금 우리가 포기한다면 다시는 우리의 목소리를 낼 수 없는 만큼 한인타운을 지키고 보호하는 일에 함께 참여해달라"고 강조했다.

▶문의: (213)864-5990

장연화 기자


  • 스크랩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