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4.0°

2019.09.14(Sat)

"일본, 독일의 반성 본받아라"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2/05/30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2/05/29 20:08

서경덕, NYT에 전면광고

뉴욕타임스에 일본 정부의 위안부 추모 사업 방해 공작을 비난하는 전면광고가 실렸다.

29일자 A15면에 개재된 ‘기억하시나요?(DO YOU REMEMBER?)’라는 제목의 이 광고는 지난 1971년 당시 독일 총리인 빌리 브란트가 폴란드 바르샤바의 전쟁희생자 기념비 앞에서 무릎을 꿇고 사죄하는 사진을 담았다.

광고는 “독일 정부의 사죄는 세계 평화에 큰 기여를 했습니다. 반면 일본 정부는 제2차 세계대전 당시 위안부 피해자들에게 아무런 사죄와 보상을 하지 않고 있습니다”라며 두 나라를 비교했다.

광고는 또 "일본도 독일을 본받아 빨리 진심어린 사죄를 함으로써 동북아 평화에 기여하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 광고는 그동안 독도 및 동해 광고 등을 뉴욕타임스와 월스트릿저널 등에 실어 온 한국 홍보 전문가 서경덕 성신여대 객원교수가 기획했고 가수 김장훈이 광고비 전액을 후원했다.

오윤경 인턴기자

관련기사 김장훈 독도 광고 후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