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 사회/정치 > 사람/커뮤니티
기사목록|  글자크기
홀리네임 KMP 최경희 부원장, AAF 연례 만찬 올해의 인물상
  • 댓글 0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4/06/18 미주판 9면    기사입력 2014/06/17 13:59
  • 스크랩
아시안아메리칸연맹(AAF)이 아시안 지역 사회 발전에 공헌한 인물에게 수여하는 '올해의 인물상'에 최경희(사진) 홀리네임병원 코리안메디컬프로그램(KMP)부원장을 선정했다.

최 부원장은 오는 18일 오후 7시30분 맨해튼 피에르 연회장(2 E. 61스트릿)에서 열리는 AAF 2014 연례 갈라에서 이 상을 수상한다. AAF는 한인들의 건강 증진에 기여한 최 부원장을 선정, 올해의 인물상인 '스프릿 오브 아시안 아메리카'상을 수여한다.

2008년부터 홀리네임 병원에서 한인 의료 사업 담당해온 최 부원장은 무보험 한인들이 건강보험에 가입할 수 있도록 실질적 도움을 제공해왔다. 특히 재정 및 언어적 어려움 때문에 건강 보험 혜택을 받기 어려운 한인 노인들을 위해 각종 상담과 보험 가입을 도왔다.

최 부원장과 함께 일하는 유니스 강 홀리네임병원 KMP 홍보 담당자는 "지난 6년동안 최 부원장과 함께 일하며 병원 안에서 제공하는 의료 서비스뿐 아니라 병원 밖에서도 한인들의 건강 상담 및 검진을 돕는 활동을 해왔다"며 최 부원장의 수상 소식을 축하했다.

최 부원장은 한인 밀집 지역에서 유방암·B형간염·정신건강·당뇨병 등 각종 무료 건강검진 활동도 이끌어왔다.

또 뉴욕한인봉사센터 및 한인동포회관 등 한인 비영리기관과의 협력을 구축해 한인들의 보험 가입을 실질적으로 도울 수 있는 컴퓨터 확보 등 각종 시스템 마련에도 나섰다.

이 외에도 최 부원장은 2012년 뉴욕을 강타한 허리케인 '샌디'로 피해 입은 한인들을 돕기 위해 뉴저지한인샌디구호위원회를 구성, 위원장을 맡았다.

이날 AAF 갈라에선 최 부원장 외 3명의 중국인 및 히스패닉 수상자가 올해의 인물상을 공동 수상한다. 또 채널 WNYW와 FOX5에서 활동하는 크리스티나 박 앵커와 티와 장 기자가 공동 사회를 맡는다.

이조은 인턴기자


  • 스크랩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