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4.0°

2019.08.23(Fri)

부자 대물림 냐싱베 토고 대통령 3선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5/04/30 미주판 12면 기사입력 2015/04/29 17:51

한 가문이 50년 이상 장기 집권

포르 에소짐나 냐싱베(사진) 토고 대통령이 3선에 성공했다. 48년 동안 이뤄진 냐싱베 가문의 통치도 5년 연장됐다.

AFP통신에 따르면 토고 선거관리위원회는 28일(현지시간) 냐싱베 대통령이 지난 25일 치러진 대선에서 58.75%를 득표해 34.95%에 그친 야권의 장 피에르 파브르 국민변화동맹(CAP) 후보를 제치고 대통령에 당선됐다고 발표했다.

개표 결과 냐싱베 대통령은 총 350만9258명의 유권자 중 121만4267명의 선택을 받았으며 파브르 후보는 72만2347표를 얻었다.

지난 27일 독립 55주년을 맞은 토고는 이 기간 중 48년 동안 냐싱베 가문의 통치를 받았다. 토고 헌법에는 대통령의 연임을 제한하는 규정이 없다. 야권은 연임을 2회로 제한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뉴스1]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