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7.0°

2019.10.15(Tue)

조현아, 집행유예 석방

[LA중앙일보] 발행 2015/05/22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15/05/21 21:35

'땅콩회항' 사건으로 1심에서 징역 1년의 실형을 선고받은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41)이 21일 항소심에서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으로 감형받아 석방됐다. 지난해 12월30일 구속된 이후 143일 만이다.

재판부는 최대 쟁점인 항로변경 혐의를 무죄로 판단했다. 조 전 부사장은 지난해 12월 뉴욕 JFK공항에서 인천으로 가는 KE086 항공기가 이륙을 준비하던 중 기내 서비스에 문제가 있다며 박창진 사무장 등을 폭행하고 하기시켜 결과적으로 항공기를 회항하게 만든 혐의로 기소됐다.

관련기사 KAL 대한항공 조현아 파행-기내서 사무장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