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9.0°

2019.05.22(Wed)

광복 의미 되새기며 달렸다

조현범 기자
조현범 기자

[애틀랜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5/08/17 14:46

청센터 주최 광복절기념 마라톤에 150여명 참가

사진설명 : 지난 16일 둘루스에서 열린 청소년센터 주최 제20회 광복절 기념 마라톤대회에서 수상자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사진설명 : 지난 16일 둘루스에서 열린 청소년센터 주최 제20회 광복절 기념 마라톤대회에서 수상자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애틀랜타청소년센터(회장 최석기) 주최 제20회 광복절 기념 마라톤대회가 지난 16일 둘루스 쇼티하웰공원에서 150여명의 한인들이 참가한 가운데 열렸다.

이번행사에는 해피러너스클럽, 박카사마라톤클럽 등 동호회 회원들과 일반인들이 참가했으며, 라디오코리아가 후원했다. 4마일 단축마라톤코스, 1.4마일 거북이마라톤 대회로 나뉘어 진행됐다. 참가자들은 스트레칭으로 몸을 푼 뒤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기면서 달렸다. 이번 대회에는 최근 무장강도를 당해 중상을 입은 이완호 조지아대한체육회 부이사장도 참가해 눈길을 끌었다. 상위권 입상자에게는 해피러너스 마라톤클럽에서 제공한 자전거 등이 부상으로 제공됐다.

최석기 청센터 회장은 “이번 대회는 광복 70주년을 맞아 광복의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이 됐다”며 “한인 2세들이 달리기를 통해 경쟁하며, 함께 달리는 의미를 깨우치는 대회가 됐다”고 말했다.

한편 대회 입상자들은 다음과 같다.
▶남자 전체 1등 오웅규, 여자 전체 1등 김현숙, ▶초등부 왕유성, 김보경 ▶중등부 김지민, 박지인 ▶고등부 홍나우, 리 김 ▶20대 신동석 ▶30대 Set Fisher, 이정욱 ▶40대 임경석, 정승희 ▶50대 임석복, 유선형 ▶60대 이상 이완호, 곽영광.


관련기사 일본 전쟁하는 나라 시도 아베- 경제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