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 사회/정치 > 일반
기사목록|  글자크기
학대 입양 남매 친모 재회…파양 등 법적 문제 검토
  • 댓글 0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6/01/14 미주판 6면    기사입력 2016/01/13 20:59
  • 스크랩
〈속보> 플러싱에 거주하는 40대 한인 여성이 입양한 10대 남매를 6년간 상습적으로 학대한 혐의로 체포된 가운데 남매의 생모가 뉴욕에 도착했다.

〈본지 1월 13일자 A-6면>

익명의 관계자에 따르면 남매의 생모는 한국에서 13일 JFK공항을 통해 미국에 입국했으며 현재 피해 남매와 만나 향후 대책을 논의하고 있다.

이 관계자는 "현재 남매가 법적으로 입양된 상태이기 때문에 다시 한국으로 데려가도 법적인 문제가 없는지 어떤 조치를 취할 수 있는지 등에 대해 변호사와 조율중"이라고 밝혔다.

체포된 박모(42)씨와 남매의 생모와의 관계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서승재 기자

seo.seungjae@koreadaily.com


  • 스크랩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