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76.0°

2020.10.27(Tue)

'포켓몬 고' 교회도 몸살

[LA중앙일보] 발행 2016/07/23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6/07/22 20:29

스마트폰 게임 '포켓몬 고' 때문에 교회도 난리다.

경건한 예배시간에까지 포켓몬 고 게임을 하는 젊은이들이 있어 목회자들이 교인들에게 자제를 당부하는 사례도 있다.

LA지역 한 대형교회에서 대학부 사역을 담당하는 한 목사는 "젊은층을 중심으로 포키몬 게임을 하느라 예배시간에 늦거나 성경공부 시간을 거르는 경우도 자주 있다"며 "교회에서 게임 자제를 요구하는 메시지를 곧 전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교계는 포켓몬 고 게임 때문에 몸살을 앓고 있다.

관련기사 포켓몬고 GO 광풍-닌텐도 부활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