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9°

2018.09.24(MON)

Follow Us

오클라호마서 5.6 지진 발생

김민희 기자
김민희 기자

[시카고 중앙일보] 발행 2016/09/06 미주판 0면 기사입력 2016/09/05 10:18

시카고서 여진 이어져

지난 3일 오전 7시 2분경 오클라호마주 북부의 도시인 포니에서 5.6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 [출처=NBC]

지난 3일 오전 7시 2분경 오클라호마주 북부의 도시인 포니에서 5.6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 [출처=NBC]

오클라호마에서 지진이 발생한 후 그 여진이 시카고 일원으로 이어졌다.

5일 시카고 트리뷴에 따르면 지난 3일 오전 7시 2분경 오클라호마주 북부의 도시인 포니에서 5.6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 지진의 진앙은 오클라호마에서 북서쪽으로 9마일 떨어진 곳이었다.

이날 지진이 발생한 후 일리노이를 비롯해 캔자스, 미주리, 아이오와, 아칸소, 네브래스카 등에서 여진이 이어졌다.

존 벨리니 지질학자는 “오클라호마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인해 노던 일리노이 지역에서 여진이 감지됐다”며 “오클라호마에서는 원유와 천연 가스를 생산하기 위해 지하수를 빼낼 때 생긴 공간으로 인해 3.0 이상 지진 발생 횟수가 늘고 있다. 지난주에도 3.2 규모의 지진이 발생하기도 했다”고 설명했다.

나일스에 거주하는 김기영 씨는 “오전 7시 13분경 지진을 느꼈다”며 “12층 콘도가 흔들렸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지진으로 인한 피해 상황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관련기사 불의 고리 기후-가주 남미 지진 홍수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