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1.0°

2019.08.25(Sun)

'실리콘 K콘' 11월 열린다…한국 스타트업 진출 지원

이경민 기자
이경민 기자

[LA중앙일보] 발행 2016/09/30 미주판 6면 기사입력 2016/09/29 20:49

샌타클라라 컨벤션센터서

실리콘밸리판 '한류 컨벤션'이 오는 11월 19일 북가주에서 '실리콘K콘(SilliconKcon)'이란 이름으로 개최된다. CJ그룹이 올해 뉴욕.로스앤젤레스(LA) 파리 도쿄 아부다비에서 개최한 세계 최대 한류 컨벤션인 케이콘(KCON)을 벤치마킹한 것이다.

샌타클라라 컨벤션 센터에서 처음으로 열리게 될 이번 행사는 10~30대 젊은이들을 대상으로 한국 스타트업 기업들의 미국 진출을 돕기 위한 행사로 치러진다. 예상 참가인원은 3000여 명 수준이다.

자동차 광고 플랫폼 기업인 아데수와 북가주 지역 한인 IT 업계 종사자 모임 '베이 에어리어 K그룹' 이 함께 개최하는 이번 행사에선 한국 스타트업 기업들의 기업설명회와 현지화 전략 발표 순서가 진행되며 미래창조과학부 산하 기관인 실리콘밸리 글로벌혁신센터(KIC)가 지원하는 한인 스타트업 기업들의 제품과 아이디어를 소개하는 자리도 마련될 예정이다.

한편 주최측은 세계적 한류 종합 컨벤션으로 자리 잡은 'K콘'을 벤치 마킹해 한국 대중 문화와 관련된 요소도 결합시키고자 노력하고 있다.

이를 위해 행사장 곳곳에서는 북가주 주요 대학 한인 학생들로 이루어진 댄스팀이나 한인 유튜브 스타들의 공연 페이스북 구글 애플 등 주요 기업 개발자들로 이루어진 사내 밴드들의 공연 등도 열릴 예정이다. 유튜브 등을 통한 멀티채널네트워크(MCN) 강의 등도 진행된다.

이번 행사를 개최하는 아데수사의 제이 리 대표는 "실리콘밸리를 중심으로 형성된 한류를 전파시켜 한국 스타트업 기업들의 미국 진출을 돕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