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1.0°

2019.11.14(Thu)

김무성, 새누리 탈당 저울질

[LA중앙일보] 발행 2016/12/13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6/12/12 20:49

신당 창당설…남경필도 준비

김무성 전 새누리당 대표가 탈당 가능성을 언급했다.

김 전 대표는 13일(한국시간)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제왕적 대통령제 철폐를 위한 개헌, 어떻게 할 것인가' 세미나 도중 기자들과 만나 탈당 문제에 대해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 전 대표는 신당 창당설에 대해 "틀린 얘기가 많다"며 불편한 마음을 내비쳤다. 김 전 대표는 또 유승민 의원의 신당 합류를 요청했다는 설에 대해서도 "그런 제안을 한 적이 없다"고 부인했다.

이에 앞서 동아일보는 김 전 대표가 신당 창당 작업에 들어간 것으로 12일 확인됐으며 이번 주말이나 다음 주초쯤 탈당을 선언할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또 김 전 대표 측은 유승민 의원에게도 신당에 합류할 것을 권유했으며 남경필 경기도지사와 김용태 의원 등 '탈당파' 들과도 함께 신당을 만들기로 의견을 나눴다고 김 전 대표 측을 인용해 보도했다.

남경필 경기지사 등 새누리당을 탈당한 전·현직 의원 12명은 11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모임을 갖고 이른 시일 내에 신당 창당을 위한 실무단을 구성하기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남 지사는 13일 한 라디오방송과의 인터뷰에서 김무성 전 대표가 추진할 신당과의 연대나 연합은 생각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또 그가 창당할 신당은 내년 1월엔 창당할 계획이라고 밝히고 이념을 초월한 정당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