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3.1°

2018.09.26(WED)

Follow Us

어니스트, 베이비 파우더 리콜

[LA중앙일보] 발행 2017/01/16 경제 1면 기사입력 2017/01/15 12:04

배우 제시카 알바가 설립한 친환경 유아제품 스타트업, 어니스트 컴퍼니가 미국에서 판매되고 있는 오개닉 베이비 파우더를 자발적으로 리콜한다고 밝혔다.

샌타모니카에 본사를 둔 어니스트는 제품 사용 시 미생물 오염으로 피부와 눈에 전염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어니스트의 베이비 파우더는 현재 시중에서 4온스 병에 담겨 팔리고 있다.

관련기사 존슨 앤 존슨 소송 사태 확산, 한인 동참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