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5.0°

2019.11.20(Wed)

무인 과속단속 카메라 설치하나

전현아 기자
전현아 기자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2/09 16:31

SF. SJ

SF와 샌호세지역에 무인 과속단속 카메라가 설치,시행될 예정이다.

지난 8일 가주하원의원 데이빗 추(David Chiu)는 '5년 파일럿 프로젝트'로 명명된 무인 과속단속 카메라 시행(AB 342)을 발표했다.

교통사고 다발지역에 무인 카메라를 설치해 규정속도기준 10마일이상 과속 시 해당운전자에게 100달러의 범칙금이 부과된다.

샌프란시스코와 샌호세지역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연간 평균 30-60여명이며 부상자수는 평균150-500여명 인것으로 알려졌다. 이미 과속단속 카메라가 설치돼 시행중인 타주 140여 곳에서는 과속과 차량 충돌사고건수가 줄었다. 워싱턴DC에서는 티켓건수는 82% , 교통사고 사망자수는 70%가 줄었다.

한편 샌프란시스코와 샌호세는 2024년까지 교통사고 사상자가 한 명도 나오지 않게 하겠다는 ‘비전 제로(Vision Zero)’를 정책으로 내걸었다.

샌호세는 지난96년부터 2007년까지12년간 무인 과속단속 카메라를 시행해오다 재원 부족으로 중단된 바 있다.



관련기사 불법 드론 무인항공기 잡는 드론 세상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