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9°

2018.09.22(SAT)

Follow Us

김현수 첫 안타는 '다음기회로'

[LA중앙일보] 발행 2017/02/25 스포츠 3면 기사입력 2017/02/24 22:08

'교체 출전' 최지만도 침묵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김현수가 24일 플로리다주 레이크랜드 조커 머천드 스타디움에서 메이저리그(MLB) 디트로이트 타이거즈와의 시범경기에서 타격을 하고 있다. [OSEN]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김현수가 24일 플로리다주 레이크랜드 조커 머천드 스타디움에서 메이저리그(MLB) 디트로이트 타이거즈와의 시범경기에서 타격을 하고 있다. [OSEN]

김현수(29·볼티모어 오리올스)가 2017시즌 메이저리그 첫 시범경기에서 3타수 무안타로 물러났다.

김현수는 24일 플로리다주 레이클랜드에 있는 조커 머천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와 시범경기에서 3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했으나 안타 없이 상대 실책으로 한 차례 출루한 뒤 6회말 교체됐다.

볼티모어는 끝까지 디트로이트의 추격을 막고 2-0으로 승리했다.

한편 최지만(뉴욕 양키스)도 시범경기 개막전에서 무안타로 침묵했다.

최지만은 필라델피아 필리스와의 시범경기에 교체 출전해 2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양키스는 필라델피아를 9-4로 꺾고 기분 좋은 시범경기 첫 승을 거뒀다.

관련기사 MLB 류현진 추신수 이대호 김현수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