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Scattered Clouds
77°

2018.09.20(THU)

Follow Us

한국 대선참여 보름 남았다…4·25 재외선거 D-40

[LA중앙일보] 발행 2017/03/16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7/03/15 20:30

대선 5월9일로 확정
재외투표는 내달 25일부터
3월30일까지 유권자 등록

한국 19대 대통령 선거날짜가 5월9일(화요일)로 확정됐다. 이에 따라 미국 등 전세계 116개국의 재외국민 투표도 내달 25일부터 6일간 치러지게 됐다.

한국정부는 15일 국무회의를 통해 "대통령 궐위에 따른 후임 대통령 선거일을 5월9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공직선거법에 따르면 재외국민 투표는 국내 선거일이 실시되기 전 14일부터 9일까지의 기간 중에 이뤄지도록 되어 있다. 4월25일부터 30일까지가 재외선거 기간이다.

<그래픽 참조>

오늘(16일)로 투표 개시일은 꼭 40일 남았다. 3월30일인 유권자 등록 마감일까지 불과 보름 남겨놓고 있어 선거에 참여하려면 서둘러야 한다. 유권자 등록은 중앙선관위 재외선거 홈페이지(http://ok.nec.go.kr)에서 할 수 있다.

외교부 통계에 따르면 재외 한인 유권자는 2015년 현재 197만여 명이다. 이중 미국내 한인 유권자는 33.5%에 해당하는 66만 명으로 추산된다. LA지역은 14만1600여 명이다.

이번 대선에 대한 LA지역 한인들의 참여 열기는 갈수록 뜨거워지고 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파면 결정일인 10일부터 15일 오후 5시 현재까지 6일간 LA총영사관 관할지역내 유권자 2582명이 등록을 마쳤다. 지난 대선 같은 기간 등록자수 333명에 비해 8배 가까이 많다. 당시 비슷한 숫자의 유권자가 등록하기까지 48일(2598명)이 걸렸다.

한인 유권자들은 더불어민주당 경선에도 참여할 수 있다. 홈페이지(http://theminjoo.kr)에서 재외국민선거인단 모집공고 배너를 클릭해 접수하면 된다. 마감은 21일 오후 6시까지다.

재외선거 투표소는 전세계 116개국에서 204개가 설치된다. LA총영사관 관할지역내에는 3곳이 운영된다.



관련기사 탄핵 여야 대선 준비, 재외국민 투표-5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