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 사회/정치 > 정치
기사목록|  글자크기
“교육원 업무 정상화에 최선”
조재익 신임 교육원장
“빨리 개원 장소 물색”

  • 댓글 0
[애틀랜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3/17 15:42
  • 스크랩
조재익 애틀랜타한국교육원장은 17일 “가능한 한 빨리 교육원을 개원할 장소를 물색하겠다”며 교육원 업무를 하루 빨리 정상화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한국 교육부에서 신임 원장으로 발령받아 지난 15일 하츠필드-잭슨공항에 도착한 조 원장(부이사관·3급)은 “재외동포의 한글학교 지원, 학교 채택, 유학생 관리, 한국 역사 교육 등에 헌신하겠다”고 말했다.

미주에는 7개 교육원이 있다. 애틀랜타 한국교육원은 동남부 6개주를 담당한다.

박재현 기자

  • 스크랩

당신이 좋아할 만한 컨텐츠

 
recruit rent market car sale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