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 스포츠/연예 > 방송/연예
기사목록|  글자크기
'잉글리시 클리닉' 조혜련 "1년 안에 김영철 따라잡는다"
  • 댓글 0
[OSEN]    기사입력 2017/03/20 22:49
  • 스크랩

[OSEN=유지혜 기자] '잉글리시 클리닉' 조혜련이 당찬 각오를 전했다.

21일 오후 서울시 중구 코리아나호텔에서는 '2017년 봄 EBS 편성 설명회'가 열렸다.

이날 EBS의 새 프로그램인 '잉글리시 클리닉'에 출연하는 조혜련은 "저는 항상 공부하고 도전하는 이미지가 있다. 이제는 남은 게 영어 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그러던 차에 EBS에서 돈도 주고 공부도 가르쳐준다고 해서 덜컥 하겠다고 했다. 정말로 문단열 선생님이 한 시간 일찍 불러서 저를 가르쳐주신다"고 함께 출연하는 문단열의 열정을 전했다.

조혜련은 "이렇게 매일 두 시간씩 하니, 1년 안에 김영철 따라잡겠다는 생각이 든다. 영어가 는다는 생각이 실제로 든다"고 말하며 직접 변화를 겪고 있음을 설명했다.

그는 실제로 자신의 변화를 보여주기 위해 '라라랜드' OST의 한 소절을 부르며 "외워서 부른 게 아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조혜련은 "요즘 웃을 일 없는데 도전하면 살아있는 느낌이 있지 않나. 도전은 제가 가지고 있는 유일한 힘이다. 함께 도전해서 2년 안에 영어 마스터 한 번 해보자"라며 시청자에 당부를 남겼다. / yjh0304@osen.co.kr

[사진] 민경훈 기자 rumi@osen.co.kr

유지혜 기자

  • 스크랩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