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 사회/정치 > 정치
기사목록|  글자크기
심상정 "대북송금 몇년 지난 얘기인가"
  • 댓글 0
[뉴시스]    기사입력 2017/04/19 07:18
  • 스크랩
【서울=뉴시스】이재우 남빛나라 기자 =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는 19일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에게 "선거 때마다 대북송금을 우려 먹으면 무능한 후보"라고 일침을 날렸다.

심 후보는 이날 KBS가 주최한 2017 대선후보 초청토론에서 홍 후보가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에게 참여정부 시절 햇볕정책 승계 여부를 물으며 대북송금 사건을 문제 삼자 "대북송금이 몇 년 지난 얘기인가. 선거 때마다 우려먹나. 국민이 실망할 것이다"며 이같이 밝혔다.

홍 후보는 안 후보에게 "햇볕정책을 계승하냐"며 "집권하면 북한에 달러를 제공해야겠다. 북한은 돈을 안 주면 대화를 안한다"고 비꼬았다.

이에 안 후보는 "햇볕정책은 공과가 있다"며 "(북한에 돈을 주는 것을) 제가 찬성하는 것은 아니지 않냐"고 맞섰다.


  • 스크랩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