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1.2°

2018.06.18(MON)

Follow Us

영주권 카드 바뀐다…5월 1일부터 발급

[LA중앙일보] 발행 2017/04/20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7/04/19 20:09

영주권 카드가 7년 만에 새로 바뀐다. 연방이민국(USCIS)은 19일 영주권 카드(일명 그린카드)와 노동허가증(EAD)을 새 디자인으로 바꾸고 5월 1일부터 새 카드가 발급된다고 발표했다. 영주권 카드 디자인이 바뀌는 것은 지난 2010년 5월 이후 처음이다.

새 카드는 지금까지 사용하던 카드보다 훨씬 위조가 어렵게 그래픽을 강화하면서 사기방지 안전장치 등 첨단 기술을 추가했다고 이민국은 밝혔다. 5월부터 새로 발급되는 카드는 앞과 뒤 양쪽에 신청자의 사진이 들어가며 전체적으로 초록색이 많은 바탕에 자유의 여신상 이미지가 들어 있다. 반면 노동허가증은 전체적으로 붉은 바탕에 대머리 독수리의 이미지로 차별화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