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6°

2018.09.22(SAT)

Follow Us

트럼프 "메르켈과 최고 궁합" WP "재앙적 지도자라 해놓고"

워싱턴=김현기 특파원
워싱턴=김현기 특파원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7/04/26 미주판 4면 기사입력 2017/04/25 17:33

트럼프 취임 100일 자화자찬 인터뷰……………WP의 촌철살인 비평

트럼프 "F-35 값 낮춰 아베가 감사"
WP "국방부가 이미 비용 깎은 것"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취임 100일(29일)을 앞두고 가진 AP통신과의 최근 인터뷰(23일)가 언론의 화제가 되고 있다.

트럼프의 과장화법과 독특한 세계관, 뻔뻔함을 적나라하게 보여줬다는 이유에서다. 워싱턴포스트(WP)는 24일 "정도를 넘어선 자화자찬(over-the-top boastful)"이라고 표현했다. 하지만 동시에 이들 발언에는 향후 최소 4년가량 이어질 트럼프의 통치철학의 힌트가 담겨있다. 어떤 발언들이었을까. 트럼프의 대표적인 발언 몇 가지를 WP의 해석을 곁들여 풀어본다.

1."아베는 내게 감사하다고 했는데."

"난 F-35 전투기 90대의 조달가격을 삭감해 7억2500만 달러를 아꼈다. 앞으로 3000대의 (추가) 주문이 있을 전투기를 말이다. (F-35 제조사인) 록히드마틴이 F-35 조달가격을 낮춘 것은 나 때문이다. 아베 일본 총리가 (정상회담에서) 내게 처음 한 말이 바로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다' 였다. 일본이 (F-35를) 10대인가 12대를 구입하는 데 1억 달러를 절약했다는 것이다. 하지만 아무도 그런 이야기를 보도하지 않는다."(트럼프)

▶WP:피노키오 지수 4! (거짓말 수준을 책정하는 '피노키오 지수'에서 가장 심한 수준이 4임). 미 국방부는 이미 트럼프가 록히드마틴 최고경영자(CEO)를 만나기 전 약 6억 달러의 비용 절감을 발표했다.

2.악수도 안 나눴는데 최고 궁합?

"가장 케미스트리(궁합)가 잘 맞은 지도자 중 한 명이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였다."(트럼프)

"정말인가?"(AP)

"(백악관 내에서 사진촬영 중) 누군가 '그녀와 악수를 해달라'고 외쳤다고 한다. 그러나 난 그 말을 못들었다. (그래서 악수를 하지 않았다) 그리고 난 이미 그녀와 악수를 4번이나 했다."

▶WP:트럼프는 이미 오래 전부터 메르켈에 대해 '재앙적 지도자' '독일을 망치는(ruining)'이란 단어를 써 왔다. 정상회담 당시도 두 사람은 불편해 보였다. (백악관에서) 외국 지도자들과 사진 찍는 시간에 악수하는 건 당연한 일 아닌가.

3."내 연설은 사상 최고"

"많은 사람들이 (지난달 1일 트럼프의 첫 의회 연설이) 역대 의회 연설 중 최고였다고 말한다. 이라크 총리인 하이데르 알아바디는 '트럼프는 오바마가 8년 동안 해놓은 것보다 더 많은 것을 8주 동안에 했다'고 말한 것을 아느냐. 우리는 왜 그런 말들을 화제로 삼지 않는가."(트럼프)

▶WP:또 시키지도 않는 자랑이군. 와우.

4.이탈리아 총리가 '나토 분담금' 약속했다?

"난 나토(북대서양조약기구)에 방위비 분담금을 내라고 요구했다. 어제(20일) 이탈리아의 파올로 젠틸로니 총리와 만났는데, '그래, 돈 좀 내야 해'라고 농담을 나눴다. 그가 돈을 낼 것이다."(트럼프)

"진짜 회담에서 젠틸로니 총리가 그런 말을 했다는 거냐."(AP)

"결국에는 돈을 낼 것이다. 난 대통령의 새로운 모습을 보여줬다."(트럼프)

▶WP:자신의 외교 기술이 얼마나 뛰어난지 보여주고 싶어하는군. 하지만 젠틸로니 총리가 과연 트럼프의 이런(부담금을 내기로 했다는) 발언을 어떻게 생각할지 궁금해진다.

5.45%가 고정 지지층?

"내 큰 기반은 45%다. 공화당은 현 대통령 선거 방식상 불리하다. 에이브러햄 링컨(공화당 소속 제16대 대통령)이 다시 돌아와도 캘리포니아와 뉴욕에선 못 이긴다."(트럼프)

▶WP:그의 지지기반은 우리가 볼 때는 35% 수준이다.

6."북한 문제 때문에 융통성 발휘"

"내가 대통령이 된 다음에 중국은 환율을 조작하지 않았다. 설령 중국이 환율을 조작했다고 해도 중국이 북한 핵과 다른 문제를 도와주고 있는데 내가 '북한 문제 좀 도와줄래? 아, 그리고 또 하나. 당신네는 환율조작을 했어'라고 말한다면 제대로 굴러가겠냐."(트럼프)

▶WP:대통령은 분명 유연성이 필요하다. 그리고 대다수 대통령은 약속을 어긴다. 그런데 트럼프는 엄청난 약속(중국에 대한 환율조작국 지정 공약)을 하고 불편해지면 (약속을 어기는 정도가 아니고) 즉시 무시하는 훨씬 더 뻔뻔한 태도를 취하고 있다.

관련기사 트럼프 배신 정치- 시진핑 플로리다 회담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