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9°

2018.09.24(MON)

Follow Us

'트럼프케어' 28일 의회 표결…오바마케어 폐지 가능성 높아

서한서 기자
서한서 기자

[LA중앙일보] 발행 2017/04/27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7/04/26 20:25

오바마케어 폐지 가능성이 한층 높아졌다.

의회전문지 더힐 등에 따르면 26일 공화당 내 강경 보수그룹 '프리덤코커스'가 오바마케어 폐지를 위한 대체 법안을 지지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이르면 28일 하원에서 오바마케어 폐지를 위한 법안이 표결에 부쳐질 것으로 전망된다.

프리덤코커스는 지난달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폴 라이언 연방하원의장 등이 추진한 오바마케어 대체를 위한 법안을 반대, 결국 표결을 무산시킨 바 있다. 프리덤코커스는 보험업계에 대한 규제가 더 완화돼야 한다며 대체법안을 반대했었다.

하지만 최초 무산 이후에도 백악관은 오바마케어 폐지를 위해 기존 법안을 일부 수정한 새 대체법안을 추진했고 결국 프리덤코커스도 찬성 입장을 밝힘으로써 조만간 하원에서 표결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이날 프리덤코커스는 성명을 통해 "수정된 대체 법안은 여전히 오바마케어를 완전 폐지하기에는 부족한 면이 있다"면서도 "하지만 현재로서는 최선의 옵션"이라고 밝혔다.

이어 "오바마케어의 완전한 폐지를 위해 상원에서 법안이 다듬어지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수정된 대체 법안은 오바마케어의 핵심인 보험 가입 의무화 조항 폐지 등 이전 법안의 큰 틀은 유지한 가운데 프리덤코커스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해 일부 손질한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트럼프 배신 정치- 시진핑 플로리다 회담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