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59.9°

2018.04.22(SUN)

텍사스 주 ‘불법체류 이민자 보호도시’ 엄격한 금지 조치

[텍사스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5/03 10:59

불체자 보호도시 예산 지원 보류, 불체자 검거 강화

텍사스 주 하원에서 지난 27일 ‘불법체류 이민자 보호도시’에 대한 엄격한 금지 조치가 승인됐다.

이번 법안 통과에 따라 텍사스 주는 불법체류 이민자 보호 도시 역할을 하는 카운티 및 지방 정부의 예산 지원을 보류할 수 있고, 경찰이 이민법 집행을 돕지 않는 이유로 해임될 수 있게 됐다.

또 이 법을 이행하지 않는 단체는 최초 위반 시 1,500달러, 이후 위반 시 25,500달라의 벌금을 부과 받게 된다.

텍사스 주 내 경찰들은 지금까지 범인이 체포되었을 경우에만 연방 이민국에 ‘불법체류’등에 대한 신분조회를 할 수 있었으나, 이 법안 통과로 구금된 사람들에게도 이 권한을 확장 적용할 수 있게 됐다.

이번 법안 통과에 반대하는 ‘미국시민 자유연합’측에서는 이번 법안이 “외모, 배경, 언어(억양)에 기초한 인종 차별을 조장할 것”이라고 주장했고, 일부 시위자들은 26일 저녁 텍사스 국회 의사당 앞에서 반대 시위를 벌였다.

정상원 기자

관련기사 불체자 보호도시 지원금 중단은 위헌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Follow Us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