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0.0°

2020.02.27(Thu)

미군 아프간 추가 파병 추진

[LA중앙일보] 발행 2017/05/10 미주판 23면 기사입력 2017/05/09 21:09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아프가니스탄 내 전력증강과 군사작전 확대를 추진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워싱턴포스트는 9일 트럼프 행정부의 외교·군사라인 최고위급 인사들이 아프간 내 미군 병력을 늘리자는 건의안을 공식 제출했다고 보도했다. 아직 트럼프 대통령의 승인이 이뤄지진 않았으나 내각 주요 인사들은 이미 동의한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워싱턴포스트는 "허버트 맥매스터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보좌관이 주도하고는 이 계획은 실질적으로 미국이 탈레반과 다시 전시체제를 갖추는 대아프간 전략의 중대한 변화를 담고 있다"며 이 계획이 실행되면 아프간 주둔 미군은 3000명이 추가될 것으로 전망했다. 현재 8400여명이 현지에서 아프간 정부군 훈련과 대테러 지원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관련기사 아프간 오바마 미군 철수, 트럼프 증파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박유진 변호사

박유진 변호사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