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 국제 > 일반
기사목록|  글자크기
런던 이슬람 사원 차량 테러범, 자녀 4명 둔 가장
  • 댓글 0
[뉴시스]    기사입력 2017/06/19 12:13
  • 스크랩
【런던=AP/뉴시스】이수지 기자 = 영국 런던 이슬람 사원에서 19일(현지시간) 발생한 차량 테러의 용의자는 자녀 4명을 둔 대런 오즈번(47)으로 알려졌다.

BBC 등 현지 언론은 이날 이슬람사원인 핀스버리 파크 모스크에서 차량 테러를 벌인 오즈번은 웨일스 카디프에 살고 있으며 자녀 4명의 아버지라고 보도했다.

벤 월러스 영국 내무차관은 이날 성명에서 당국이 극우적 활동이 증가하는 사실은 인지하고 있었으나 런던 북부에 있는 이슬람 사원에서 발생한 차량 테러를 벌인 용의자를 사전에 알지는 못했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차량테러는 한 승합차가 핀스버리 파크 모스크에서 이슬람 주요 종교행사인 라마단 기간 중 저녁기도인 타라위를 마치고 사원을 떠나는 이슬람 신도들을 향해 돌진했다. 이번 테러에 1명이 숨지고 10명이 다쳤다.

경찰은 이 사건을 테러로 조사하고 있으며 용의자를 살인미수혐의로 체포했다. 런던경시청은 성명에서 이 용의자를 테러, 테러 준비, 테러 선동 등의 혐의로 체포했다고 설명했다.

당국은 앞서 이날 웨일스 카디프에 있는 그의 가택을 수색했다.

suejeeq@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스크랩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