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8.0°

2019.08.19(Mon)

[건강이야기] 소개팅 직전 '수면' 중요하다

[LA중앙일보] 발행 2017/06/24 경제 10면 기사입력 2017/06/23 18:41

수면이 부족하면 부은 얼굴과 생기 없는 표정 때문에 거울이 보기 싫다. 그런 날은 하루 종일 외모에 신경이 쓰이는데 다른 사람들에겐 어떻게 보일까. 수면부족은 외모에 영향을 미칠 뿐 아니라 호감도도 떨어뜨린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스웨덴 캐롤린스카 연구소 연구팀은 25명의 남녀에게 4시간에서 8시간 수면을 취하게 하고 이들과 친분이 없는 낯선 사람이 어떤 반응을 보이는지 실험했다. 그리고 응답자들이 잠을 덜 잔 사람과는 친분을 적게 맺고 싶어하는 경향을 발견했다.

실험참가자들은 첫 이틀간은 8시간 동안 자고 일주일 후의 이틀은 4시간 혹은 그 이하로 잤다. 모두 수면 모니터를 착용하여 휴식을 취했으며 각 실험 후에 화장하지 않은 채 사진을 촬영했다. 연구팀은 참가자들에게 연구의 목적과 사진이 무엇을 측정하기 위한 것인지 알려주지 않았다.

122명의 응답자들은 사진을 관찰하고 누구와 친구가 되고 싶은가에 대한 질문에 답했다. 또한 호감도 졸린 상태 신뢰성 건강함을 기준으로 실험참가자들의 사진에 투표했다. 실험 결과 참가자들은 졸린 사진에서 낮은 점수를 받았다. 사진을 본 응답자들은 졸린 사진의 참가자들과 친분을 맺겠다는 응답을 덜 했을 뿐 아니라 호감도와 건강을 낮게 평가했다. 신뢰도에는 영향이 없었다. 연구팀은 영국왕립오픈사이언스(Royal Society Open Science)지에 발표된 이 연구에서 "수면 부족은 외모에 영향을 미치며 사람들은 잠이 부족한 사람과 상호작용을 덜 하는 경향이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고 말했다.

관련기사 건강 이야기- 시리즈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