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6.5°

2018.09.25(TUE)

Follow Us

가주 공무원 연봉은

[LA중앙일보] 발행 2017/06/29 미주판 4면 기사입력 2017/06/28 20:42

가세티 시장 '24만6303달러'
데이비드 류 '18만3903달러'

에릭 가세티 LA시장이 캘리포니아주 시장 연봉 순위에서 2위를 차지했다.

가주 감사관사무실은 주내 470개 도시와 53개 카운티 공무원 68만6418명의 연봉 연금 등을 조사해 27일 발표했다.

조사에 따르면 2016년 기준 가세티 시장의 연봉은 24만6303달러로 3위를 차지한 리비 샤프 오클랜드 시장보다 약 3만5000달러 더 많았다. 캘리포니아에서 가장 연봉을 많이 받는 시장은 에드 리 샌프란시스코 시장(29만7387달러)이다.

시의원의 경우 LA시의원 연봉이 가장 높았다. LA시의원 15명 중 11명이 18만9464달러로 가장 많은 연봉을 받았는데 4지구 데이비드 류 의원은 이보다 약간 적은 18만3903달러를 받았다. 각종 혜택을 통해 추가로 받는 금액은 15명 모두 1만1882달러로 동일했다.

시 공무원 평균 연봉은 큰 도시보다 작은 도시에서 더 높았다. 평균 연봉 순위에서 1위를 차지한 LA카운티 버넌시(10만8673달러)는 '캘리포니아에서 가장 작은 마을'로 자주 언급된다. 2위 리버사이드 카운티 커씨드럴 시티(10만2802달러)도 인구 5만 명을 겨우 넘기는 작은 도시다.

캘리포니아주 전체 공무원의 평균 연봉은 6만5125달러로 이는 약 6만 달러인 캘리포니아주 중산층 가정의 평균 소득과 거의 비슷하다. 그러나 공무원은 연봉 외에도 건강 보험 등 각종 혜택으로 평균 1만9258달러를 더 지급받는다.

관련기사 탐사보도-한인 연방공무원 현황 분석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