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1.0°

2020.10.26(Mon)

애틀랜타 공항에 ‘반말 표지판’

조현범 기자
조현범 기자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애틀랜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7/26 20:48

한인 교수 사진 찍어 페북 올려

[페이스북 캡처]

[페이스북 캡처]

애틀랜타 국제공항의 내부 지도 안내판에 친절하게 적힌 한글 위치표시가 ‘너 여기있다’는 반말투라 보는 이들의 실소를 자아내고 있다.

26일 귀국한 한 한인 교수가 찍어 페이스북에 올린 사진을 보면 국제선에서 내려 입국심사대로 향하는 길목에 세워진 안내판에는 간략한 지도와 함께 영어, 스페인어와 더불어 한글로 현 위치가 표시되어 있다.

‘You are here’라는 영어 표현을 직역하다보니 ‘너 여기있다’는 반말투의 표현이 사용된 것으로 보인다.

지난 2010년 연방 센서스에 의하면 조지아 주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는 언어는 영어(87.35%), 스페인어(7.42%), 한국어(0.44%), 베트남어(0.42%), 프랑스어(0.38%) 순이다.

이 안내판은 조지아의 언어 사용 빈도에 따라 영어, 스페인어, 한국어 안내가 차례로 쓰인 것으로 보인다.

대한항공 애틀랜타 지점은 국제공항 청사 공항관리공단 측에 시정 조치를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