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5.0°

2019.07.22(Mon)

9연속 본선 '세계 6위'…브라질 21회 개근

[LA중앙일보] 발행 2017/09/06 스포츠 1면 기사입력 2017/09/05 20:48

대한민국이 아시아에서 이란·일본·사우디 아라비아와 더불어 내년 러시아 월드컵 본선행을 확정지었다.

국제축구연맹(FIFA) 세계랭킹 49위로 아시아연맹(AFC)서 이란(24위)·일본(44위)·호주(45위)에 이어 4위인 한국이지만 월드컵 본선 연속 진출 횟수는 단연 아시아 1위·세계 6위다.

1986년 멕시코~2018년 러시아까지 9차례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은 32년에 달하는 대기록이다. 한국에 앞서 B조 1위로 본선행을 확정한 일본은 6연속으로 아시아 2위다. 일본은 1998년 프랑스 대회부터 본선행을 이어오고 있다.

지구촌 209개 FIFA 회원국 가운데 단 한번이라도 본선 무대를 밟은 나라는 3분의 1인 77개국뿐이다. 9회 연속 본선 진출은 세계6위다.

최다기록인 5회 우승에 빛나는 '삼바군단' 브라질은 21회 연속 본선 개근으로 이 부문 1위를 달리고 있다. FIFA랭킹 1위인 브라질은 1930년 제1회 우루과이 대회부터 한번도 빠지지 않았다.

이어 2014년 브라질 대회 우승국 독일이 17회 연속 기록을 세울 태세다. 이어 이탈리아 14회ㆍ아르헨티나 11회ㆍ스페인 10회 순이다.

미국은 한국 다음인 7연속 본선진출에 성공했지만 현재 북중미 예선 4위(2승3무3패)로 온두라스와 승점(9)이 같아 직행이 위험한 실정이다.

만약 4위까지 밀리면 아시아 3위 시리아-호주의 승자와 대륙간 플레이오프를 거쳐야 한다.

관련기사 2018 러시아 월드컵 신태용 축구 모음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