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82.4°

2018.07.19(THU)

Follow Us

"한인 기업 한국 수출과 투자 유치 돕겠다"

김지은 기자
김지은 기자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7/09/14 경제 1면 기사입력 2017/09/13 17:29

손수득 KOTRA 북미지역본부장
청년 해외 취업·스타트업도 지원

"북미 지역 한인 기업들의 한국 수출과 투자 유치를 선도하는 데 주력하겠다."

지난 8월 새로 부임한 손수득 대한투자무역진흥공사(KOTRA) 북미지역본부장 겸 뉴욕무역관장(사진)은 13일 본지와의 인터뷰에서 "미 대형 기업들은 물론 한인 기업들의 한국 투자나 진출이 활성화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손 본부장은 "한인 및 미국 기업들이 단순 수출에 그치지 않고 한국 현지 기업과 자본.기술 협력을 통해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동시에 시장 장악력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라며 "다양한 투자유치 관련 설명회나 전시회.상담회 참여 기회는 물론 맞춤형 로드맵을 제시하는 데 중점을 두겠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손 본부장은 북미지역 내 10개 무역관의 협업 체계 구축을 유도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로컬 기업들에게 새로운 시장개척을 위한 플랫폼을 제공하기 위해서는 각 무역관의 상호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뉴욕은 K-뷰티, LA는 문화콘텐트 등 각기 다른 전문 분야를 특화하면서 바이어들의 투자 유치나 컨설팅 등의 지원은 미 전역에서 제공될 수 있도록 무역관간 연계를 강화해 유기적인 지원이 이뤄지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문재인 정부의 정책과제 중 하나인 청년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기 위한 청사진도 제시했다. 손 본부장은 "한국 청년들의 해외 취업, 스타트업 진출, 외국인 투자 유치와 수출 확대를 통한 한국 내 일자리 창출을 위해 사업을 다각화 할 것"이라며 "시.주정부 기관 및 로컬 기업, 지상사들과 협업해 뉴욕무역관 K-MOVE센터의 취업박람회 등을 지속적으로 개최할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손수득 본부장은 1989년 코트라에 입사해 독일 프랑크푸르트.뮌헨.함부르크와 홍콩 무역관장을 거쳐 본사 인재경영실장과 인사팀장, 시카고무역관장을 역임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