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7.9°

2018.06.18(MON)

Follow Us

'무지개의 집' 돕기 일일밥집…가정폭력 피해자 지원 위해

황주영 기자
황주영 기자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7/09/14 미주판 6면 기사입력 2017/09/13 18:34

오늘 플러싱·맨해튼 4곳서

일일밥집에 참여하는 플러싱의 함지박 식당 앞에서 무지개의 집 김은경 디렉터(외쪽부터)와 김영환 함지박 대표가 포즈를 취했다. [뉴욕가정상담소 제공]

일일밥집에 참여하는 플러싱의 함지박 식당 앞에서 무지개의 집 김은경 디렉터(외쪽부터)와 김영환 함지박 대표가 포즈를 취했다. [뉴욕가정상담소 제공]

뉴욕가정상담소(소장 김봄시내)가 가정폭력 피해 여성과 자녀 후원을 위한 일일밥집 행사를 14일 4곳에서 개최한다.

맨해튼 한인타운의 그리운미스코리아(10 W 32스트리트), 퀸즈 플러싱에 있는 함지박(40-11 149플레이스)과 병천순대(156-03 노던불러바드), 산수갑산2(171-10 노던불러바드)에서 점심 시간 동안 일일밥집 후원 메뉴가 판매된다.

후원을 위한 일일밥집 식사 티켓 가격은 25달러다. 이 가운데 12달러가 가정폭력 피해 여성 및 자녀들의 임시 셸터인 무지개의 집 후원 비용으로 사용된다. 티켓은 온라인(http://tinyurl.com/kafsconeday17) 또는 전화(718-460-3801, 교환 20)를 통해 사전 구매할 수 있으며 행사 당일 식당에서 현장 구매도 가능하다.

또 플러싱 함지박 앞에서는 뉴욕가정상담소 산하 여성셸터인 무지개의 집에서 직접 만든 볶음고추장.쌈장.된장.김치.열무김치.수제비누 등의 판매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김은경 무지개의 집 디렉터는 "맛있는 식사도 하고 이웃을 도울 수도 있는 일일밥집 행사에 큰 성원을 바란다"며 "올해로 5년째 함께하고 있는 함지박은 늘 든든한 후원이 돼주고 있으며 티켓 10장을 따로 구입해 기금 모금에 힘을 실어주고 있다"면 감사를 전했다.

한편 무지개의 집은 가정폭력 피해 여성과 자녀들을 위한 전문 쉼터로 자리잡았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