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3.0°

2019.12.15(Sun)

북, 17일 만에 또 쐈다

한영혜 기자
한영혜 기자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7/09/15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7/09/14 17:05

북한이 15일(한국시간) 평양 순안 일대에서 일본 상공을 지나 북태평양 해상으로 불상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했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북한은 오늘 오전, 평양시 순안 일대에서 동쪽으로 불상 미사일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합참은 "최대고도는 약 770여㎞, 비행거리는 약 3700여㎞로 판단된다"고 덧붙였다. 이어 "우리 군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와 동시에 현무-2를 도발 원점인 순안비행장까지의 거리(250㎞)를 고려하여 동해상으로 실사격 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최고고도와 비행거리 등으로 미뤄 북한이 쏜 미사일은 중장거리탄도미사일(IRBM)인 '화성-12형'일 가능성이 있어 보인다.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한 것은 지난달 29일 평양 순안 일대에서 중장거리탄도미사일(IRBM) '화성-12형'을 쏜 지 17일 만이다.

관련기사 北, 순안서 미사일 화성 발사-9월 14일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